콘텐츠바로가기

오늘의 내운세 공지사항 독자 게시판 자주하는 질문

서비스 이용문의

02-360-4000 (평일 9시~18시)

카카오톡 상담하기

뉴스인사이드

  • [한국경제신문 오늘의 뉴스] 벼랑 끝 자영업자…빚으로 버틴다 外

    벼랑 끝 자영업자…빚으로 버틴다 자영업자들이 어렵다는 건 어제 오늘 얘기가 아닙니다. 그러나 그 심각성이 더해가는 것 같습니다. 불황 여파에 ‘벼랑 끝’에 선 자영업자들이 금융사 대출로 버티고 있다는 통계가 나왔습니다. 한국경제신문 11월28일자(목) ‘오늘의 뉴스’입니다. 1. 벼랑 끝 자영업자…빚으로 버틴다 (1면, 3면) 경기둔화에 급격한 최저임금 인상 등의 영향이...

    2019-11-27

  • [한국경제신문 오늘의 뉴스] “데이터 3법 막은 국회, 미래도 막았다” 外

    “데이터 3법 막은 국회, 미래도 막았다” 핀테크를 비롯해 미래산업이 크려면 데이터가 필수입니다. 데이터는 미래산업의 ‘원유’로도 불립니다. 이 원유를 채굴해 자유롭게 쓸 수 있도록 하자는 데이터 3법이 국회 문턱을 넘지 못하고 자동 폐기될 위기입니다. 국회가 미래까지 폐기시키려 한다는 분노가 경제계에서 터져 나오고 있습니다. 한국경제신문 11월27일자(수) ‘오늘의 뉴스’입니다...

    2019-11-26

  • [한국경제신문 오늘의 뉴스] 법 위에 선 국민연금 경영참여 지침 外

    법 위에 선 국민연금 경영참여 지침 보건복지부가 추진하고 있는 ‘국민연금 경영참여 지침’이 논란입니다. 헌법 등 상위 법과 충돌하거나, 법령에 근거가 없는 제도를 기업에 강요하고 있어서 입니다. 법도 뭉개는 국민연금 경영참여 지침이란 말이 나올 정도입니다. 한국경제신문 11월26일자(화) ‘오늘의 뉴스’입니다. 1. 법 위에 선 국민연금 경영참여 지침 (1면, 3면) 보건복지부가 국민연금의 주주...

    2019-11-25

  • [한국경제신문 오늘의 뉴스] 'SKY' 졸업해도 취업 '30전 30패' 外

    ‘SKY’ 졸업해도 취업 ‘30전 30패’ 올 하반기 취업시즌이 막바지에 다다르고 있습니다만, 아직 일자리를 구하지 못한 청년들이 넘쳐 납니다. 경기불황 여파로 올해 취업 전선은 어느 때 보다 싸늘하다고 합니다. 소위 명문대 졸업생들조차 예외가 아닙니다. 한국경제신문 11월25일자(월) ‘오늘의 뉴스’입니다. 1. ‘SKY’ 졸업해도 취업 ‘30...

    2019-11-24

  • [한국경제신문 오늘의 뉴스] “노조 아닌 근로자 전체 목소리 들어라”

    “노조 아닌 근로자 전체 목소리 들어라” 김광두 국가미래연구원장이 임기 반환점을 돈 문재인 정부에 고언(苦言)을 쏟아냈습니다. 한때 국민경제자문회의 부의장으로 문 대통령의 자문역을 했던 김 원장은 외교·안보 경제 등 분야별로 정부의 문제점을 콕 짚어 지적하고 대안을 제시했습니다. 한국경제신문 11월22일자(금) ‘오늘의 뉴스’입니다. 1. “노조 아닌 근로자 전체 목소리 들어...

    2019-11-21

  • [한국경제신문 오늘의 뉴스] 상장사, 이익 반토막에도 배당 늘렸다 外

    상장사, 이익 반토막에도 배당 늘렸다 올해 상장기업들의 이익은 ‘반토막’이 났습니다. 그런데도 주주들에 대한 배당금은 늘린다고 합니다. 주주 입장에선 반가운 소식입니다. 하지만 기업들이 미래 투자를 위해 확보해야 할 ‘실탄’을 축내는 것 아니냐는 지적도 나옵니다. 한국경제신문 11월21일자(목) ‘오늘의 뉴스’입니다. 1. 상장사, 이익 반토막에도 배당 늘렸다 (1면, 3면)...

    2019-11-20

  • [한국경제신문 오늘의 뉴스] 무디스 “내년 한국 기업 신용강등 위험 더 커진다” 外

    무디스 “내년 한국 기업 신용강등 위험 더 커진다” 국제적인 신용평가회사인 무디스가 내년에 한국 기업의 신용등급이 떨어질 위험이 크다고 전망했습니다. 국내외 불확실성이 지속될 것으로 내다봤기 때문입니다. 한국경제신문 11월20일자(수) ‘오늘의 뉴스’입니다. 1. 무디스 “내년 한국 기업 신용강등 위험 더 커진다” (1면, 3면) 국제신용평가회사 무디스는 19일 열린 &ls...

    2019-11-19

  • [한국경제신문 오늘의 뉴스] “주 52시간이 한국 성장 가로막는다” 外

    “주 52시간이 한국 성장 가로막는다” “가진 자원이라곤 사람뿐인 한국이 왜 일을 조금만 하라고 강제하나” 정부의 주 52시간제 추진에 대해 해외 투자자들이 우리 당국자들에게 묻는 질문이라고 합니다. 해외 투자자들은 “경제성장 둔화를 가속화시킬 주 52시간제를 한국 정부가 고집하는 것은 자기 발등을 찍는 것”이라고 지적합니다. 한국경제신문 11월19일자(화) ‘오늘의 ...

    2019-11-18

  • [한국경제신문 오늘의 뉴스] “정규직 됐으니 임금 올려라”… 공기업 '골병' 外

    “정규직 됐으니 임금 올려라”… 공기업 ‘골병’ 한국공항공사 등 공기업이 노조의 과도한 임금인상 요구에 골머리를 앓고 있습니다. 비정규직 직원을 대거 정규직화 한 뒤 “정규직 답게 임금을 올려달라”는 노조의 요구가 거세다고 합니다. 비정규직의 정규직화 추진 당시 예상했던 부작용이 현실화하고 있는 것입니다. 한국경제신문 11월18일자(월) ‘오늘의 뉴스&rs...

    2019-11-17

  • [한국경제신문 오늘의 뉴스] 내년 현금복지 54조 원 중 20조가 '중복 살포' 外

    내년 현금복지 54조 원 중 20조가 ‘중복 살포’ 올해 첫 한파가 닥친 가운데 54만여 명의 수험생이 어제 2020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을 치렀습니다. 큰 사고가 없어 다행입니다. 검찰은 부인의 차명 주식투자와 자녀 입시비리 등에 연루된 의혹을 받는 조국 전 법무부 장관(54)을 비공개로 소환 조사했습니다. 소환 조사는 검찰이 강제수사에 착수한 지 79일, 조 전 장관이 사퇴한 날로부터 한 달 만입니다. 한국경제신문 1...

    2019-11-14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회원은 현재 구독기간 동안만 열람 가능합니다.
무료회원은 1일치 결제(800원) 후 열람 가능합니다.
일 단위 결제시 결제일자의 신문만 열람 가능합니다.
결제내역은 마이페이지-결제내역조회 에서 확인해주세요.

로그인 가입안내

팝업 닫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회원은 현재 구독기간 동안만 열람 가능합니다.
무료회원은 1일치 결제(800원) 후 열람 가능합니다.
일 단위 결제시 결제일자의 신문만 열람 가능합니다.
결제내역은 마이페이지-결제내역조회 에서 확인해주세요.

확인 1일 결제 1개월 결제

팝업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