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오늘의 내운세 공지사항 독자 게시판 자주하는 질문

서비스 이용문의

02-360-4000 (평일 9시~18시)

카카오톡 상담하기

SNS 인기기사

뉴스인사이드

  • [한국경제신문 오늘의 뉴스] 대구가 아프다…그러나 울지 않는다 外

    대구가 아프다…그러나 울지 않는다 대구 지역의 코로나19 환자 수가 4000명을 넘어섰습니다. 도시 전체가 불안과 비탄에 잠겨 있습니다. 그러나 대구 시민들은 절제와 배려, 협력 등 성숙한 시민정신으로 이 위기를 견뎌내고 있습니다. 한국경제신문 3월5일자(목) '오늘의 뉴스'입니다. 1. 대구가 아프다…그러나 울지 않는다 대구·경북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탓에 큰 고통을 겪고 있습니다. 지금으로서는 아픔이 언제까...

    2020-03-04

  • [한국경제신문 오늘의 뉴스] 코로나에…10대그룹 중 6곳 “사업계획 전면 수정” 外

    코로나에…10대그룹 중 6곳 “사업계획 전면 수정” '코로나 불황'으로 국내 대기업들이 올 사업계획을 전면 수정해야 할 상황입니다. 10대 그룹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 상당수 기업이 금년 실적 목표는 물론 채용과 투자 등의 계획을 손질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한국경제신문 3월4일자(수) '오늘의 뉴스'입니다. 1. 코로나에…10대그룹 중 6곳 “사업계획 전면 수정” 10대 그룹 가운데 6곳이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2020-03-03

  • [한국경제신문 오늘의 뉴스] 마스크만큼 받기 힘든 '코로나 금융지원' 外

    마스크만큼 받기 힘든 '코로나 금융지원' 코로나19 확산으로 큰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들을 위해 정부는 수조원의 금융지원 대책을 쏟아냈습니다. 그러나 현장에서 그 금융지원을 받기가 '하늘의 별따기'란 하소연이 나옵니다. 그 이유를 취재했습니다. 한국경제신문 3월3일자(화) '오늘의 뉴스'입니다. 1. 마스크만큼 받기 힘든 '코로나 금융지원' 정부가 '코로나19 금융지원 대책'을 쏟아내고 있지만 현장의 자영업자들은 돈 구하기가 '하늘의...

    2020-03-02

  • [한국경제신문 오늘의 뉴스] 코로나19에 발목 잡힌 글로벌 비즈니스 外

    코로나19에 발목 잡힌 글로벌 비즈니스 지난 주말에도 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환자가 폭증세를 이어갔습니다. 인구 100명당 환자 수가 발원지인 중국을 추월했습니다. 내수와 수출이 전방위로 위축되는 가운데 기업의 해외 비즈니스도 큰 차질을 빚고 있습니다. 한국경제신문 3월2일자(월) '오늘의 뉴스'입니다. 1. 코로나19에 글로벌 비즈니스 발목 잡혀 한국인 입국을 제한하는 국가가 80개국에 육박하면서 삼성전자 현대자동차...

    2020-03-01

  • [한국경제신문 오늘의 뉴스]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중국마저 넘었다 外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중국마저 넘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환자가 급증하면서 하루 신규 확진자 수가 발병국인 중국을 추월했습니다. 감염자가 가파르게 늘고 있는 대구 지역의 병상 및 의료인력 부족도 심각한 상태입니다. 정부의 전폭적이고, 체계적인 지원이 절실합니다. 한국경제신문 2월28일자(금) '오늘의 뉴스'입니다. 1. 505명…코로나19 신규 확진자 중국마저 넘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

    2020-02-27

  • [한국경제신문 오늘의 뉴스] '코로나 추경' 급한데…이미 텅 빈 나라곳간 外

    '코로나 추경' 급한데…이미 텅 빈 나라곳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응을 위해 정부가 추가경정예산을 짠다고 합니다. 하지만 재원으로 쓸 돈은 거의 없습니다. 또 적자국채를 발행해야 합니다. 재정은 이럴 때 쓰라고 있는건데, 퍼주기 복지 등으로 이미 바닥이 나 있는 형국입니다. 1. '코로나 추경' 급한데…이미 텅 빈 나라곳간 정부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응을 위한 추가경정예산 편성 작업에 착수했습니다....

    2020-02-26

  • [한국경제신문 오늘의 뉴스] 美 "가지마" 中 "오지마"…기피국된 한국 外

    美 "가지마" 中 "오지마"…기피국된 한국 한국이 세계 각국으로부터 '입출국 요주의 나라'가 됐습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국내 확진자 수가 일본을 추월해 중국 다음으로 많아지고 있어서 입니다. 한국에 대한 여행 제한, 한국인의 입국 제한을 하는 나라들이 계속 늘고 있어 걱정입니다. 한국경제신문 2월26일자(수) '오늘의 뉴스'입니다. 1. 美 "가지마" 中 "오지마"…기피국된 한국 한국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

    2020-02-25

  • [한국경제신문 오늘의 뉴스] 코로나19, 대한민국을 멈춰 세웠다 外

    코로나19, 대한민국을 멈춰 세웠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급속 확산으로 온 나라가 비상입니다. 국회는 본관이 폐쇄돼 본회의와 상임위가 취소됐고, 전국 법원도 재판을 잠정 중단했습니다. 대한민국이 서서히 멈춰서는 듯한 모습입니다. 한국경제신문 2월25일자(화) '오늘의 뉴스'입니다. 1. 코로나19, 대한민국을 멈춰 세웠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로 서울 여의도 국회도 멈춰섰습니다. 지난주 국회 토론회...

    2020-02-24

  • [한국경제신문 오늘의 뉴스] 정부, 코로나19 대응 최고 수위 '심각'으로 격상 外

    정부, 코로나19 대응 최고 수위 '심각'으로 격상 주말 사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국내 확진자가 수백명씩 늘어나자 정부가 대응단계를 최고 수위인 '심각'으로 올렸습니다. 감염병 전문가들의 잇단 권고를 정부가 따른 것입니다. 이번주가 코로나 바이러스의 국내 확산 여부를 가르는 분기점이 될 것이라는 게 전문가들 분석입니다. 1. 문 대통령 "코로나19 심각단계 격상" 정부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응단계를...

    2020-02-23

  • [한국경제신문 오늘의 뉴스] 불황에 코로나19까지… 기업 감원 태풍 外

    불황에 코로나19까지… 기업 감원 태풍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확산세가 심상치 찮습니다. 대구 지역을 중심으로 확진자가 하루에도 수십명씩 늘고 있습니다. '코로나 불황'을 견디지 못하는 일부 기업들은 인원 감축을 시작했습니다. 한국경제신문 2월21일자(금) '오늘의 뉴스'입니다. 1. 불황에 코로나19까지… 기업 감원 태풍 불황에 코로나19 사태까지 겹치면서 기업들이 고용을 조절하기 시작했습니다. 그동안 한번도 인력감축을...

    2020-02-20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회원은 현재 구독기간 동안만 열람 가능합니다.
무료회원은 1일치 결제(800원) 후 열람 가능합니다.
일 단위 결제시 결제일자의 신문만 열람 가능합니다.
결제내역은 마이페이지-결제내역조회 에서 확인해주세요.

로그인 가입안내

팝업 닫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회원은 현재 구독기간 동안만 열람 가능합니다.
무료회원은 1일치 결제(800원) 후 열람 가능합니다.
일 단위 결제시 결제일자의 신문만 열람 가능합니다.
결제내역은 마이페이지-결제내역조회 에서 확인해주세요.

확인 1일 결제 1개월 결제

팝업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