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회원 로그인

오늘의 내운세 공지사항 독자 게시판 자주하는 질문

서비스 이용문의

02-360-4000 (평일 9시~18시)

SNS 인기기사

뉴스인사이드

  • (중장년 커리어 관리②) 틈틈이 '경력관리 이력서'를 써야 하는 3가지 이유

    (박선규 마이더스HR 대표) 며칠전 모 대기업 임원으로부터 한통의 전화가 걸려왔습니다. “박 대표님! 제가 이력서를 써 본적이 없어서 그러는데 이력서는 어떻게 써야 하나요?” 매년 연말이나 연초가 되면 이런 전화를 수 십 통씩 받습니다. 전화를 건 임원의 목소리에는 ‘간절함’이 묻어 있었습니다. “평소에 좀 써 놓으시지 그러셨어요!”라고 우스개 소리로 넘겨 보지만, 업무로 &...

    2018-02-08

  • '재취업 임원' 성공 비결은..."자신의 경력 빅데이터 분석"

    (김경은 DHR International Korea 전무) 대기업 출신 임원의 이직 성공사례 하나를 소개하겠습니다. 국내 굴지의 기술 기업과 대기업, 벤처기업 등에서 27년간 전문분야의 탁월한 경력을 쌓은 베테랑 CTO (최고기술총괄임원)인 A후보자. 그는 국내 한 소비재 기업의 CDO (최고디지털임원) 자리를 제안받고 고민에 빠졌습니다. 그 기업은 디지털화에 사운을 걸고 지난 수년간 회사의 IT 역량을 강화해왔고 적잖은 예산을 시스템과 인력...

    2018-01-23

  • (일본 취업가이드) 일본기업 10곳중 8개는 3월부터 원서접수

    (김보경 마이나비코리아 대표이사) 한국의 취업난과 반대로 일본은 구인난입니다. 2020년 도쿄올림픽과 ‘일본판 주민등록제도’ 마이넘버의 시행으로 글로벌 인재채용 수요가 확대되면서 외국인 인재를 적극 뽑고 있습니다. 취업비자도 어렵지 않게 발급 받을 수 있습니다. 한국과 지리적으로 가깝고 생활도 편리해 일본취업을 목표로 하는 한국 젊은이들이 점차 늘고 있습니다. 하지만 일본과 한국은 취업환경이 다르다는 것을 먼저 아셔야 합...

    2018-01-18

  • (중장년 커리어 관리) 생존을 위한 경력관리 지금부터!

    (박선규 마이더스HR 대표) ‘퇴사한지 1년 넘은 실업자 비율 역대 최고!’ 고용시장 한파가 재취업 시장에서도 거세지고 있습니다. 통계청에 따르면 2017년 11월 전체 실업자 87만4천 명 중 30%인 26만2천 명이 1년 전 회사를 그만두고 직장을 찾지 못한 '1년 이전 취업 유경험 실업자'였습니다. 발표를 보면, 취업 경험이 있는 실업자는 상대적으로 줄고 있지만, 이 중 회사를 그만둔 지 오래된 실업자...

    2018-01-15

  • (허대리의 미국취업①) 미국 취업에 유리한 외국인 유망업종은…

    (허한샘 KOTRA 뉴욕무역관 대리) 지난해 트럼프 대통령이 발동한 ‘바이 아메리칸, 하이어 아메리칸’(Buy American, Hire American) 행정명령으로 인해 미국내 외국인 노동자의 취업 규제가 점차 강화 되고 있다. 이로 인해 미국 취업의 문턱이 더욱 높아진 것은 이미 많은 이들이 알고 있는 사실이다. 그러나 미국 현지인만을 고용해서는 결코 충당되지 않는 일자리 수요는 항상 존재하기 마련이다. 미국 기업들...

    2018-01-12

  • (실전 벤처 창업①) 벤처창업 성공확률 높이기

    (권기철 기술보증기금 창업성장부 부부장) 창업, 특히 벤처창업은 어떻게 시작해야 할까요? 벤처창업을 하려고 하면, 무엇부터 해야할지 막막하기만 합니다. 대학교의 창업동아리에 참여했거나, 민간 및 공공부문의 창업교육 이수를 통해 미리 준비를 해 왔던 사람들에게는 그나마 조금 낫 겠지만, 대부분의 사람들은 창업이 막연하고 생소할 것입니다. 벤처기업은 기업가정신을 갖춘 창업가가 고객지향적인 마인드로 크건 작건 세상을 바꿀만한 아이디어를 개발, ...

    2018-01-12

1 2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회원은 현재 구독기간 동안만 열람 가능합니다.
무료회원은 1일치 결제(800원) 후 열람 가능합니다.
일 단위 결제시 결제일자의 신문만 열람 가능합니다.
결제내역은 마이페이지-결제내역조회 에서 확인해주세요.

로그인 가입안내

팝업 닫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회원은 현재 구독기간 동안만 열람 가능합니다.
무료회원은 1일치 결제(800원) 후 열람 가능합니다.
일 단위 결제시 결제일자의 신문만 열람 가능합니다.
결제내역은 마이페이지-결제내역조회 에서 확인해주세요.

확인 1일 결제 1개월 결제

팝업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