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오늘의 내운세 공지사항 독자 게시판 자주하는 질문

서비스 이용문의

02-360-4000 (평일 9시~18시)

카카오톡 상담하기

뉴스인사이드

스타+

구윤주 감독 "내가 겪은 영재교육, 동생은 다르길 바랐죠"

글자작게 글자크게 인쇄 목록으로

다큐멘터리 '디어 마이 지니어스' 연출 아침저녁으로 공부만 하는 동생. 안타까운 마음으로 카메라를 들었다. 대학 졸업을 앞두고 방송·영화 분야로 진로를 좁힌 뒤 무작정 카메라를 들고 3년간 친동생의 일과를 쫓아다녔다. 영상을 편집해 결과물로 내놓기까지는 꼬박 5년이 걸렸다. 지난 22일 개봉한 다큐멘터리 '디어 마이 지니어스'를 연출한 구윤주(28) 감독은 이제 막 영화계에 첫발을 뗀 신예다. 처음부터 장기 프로젝트를 기획한 것은 아니었다. 방송국에 취직해야 할지 프리랜서로 영상 일을 배워갈지 고민하던 차에 자신에게 '유예기간'을 주기로 했다. 6개월간 동생 윤영이를 촬영하면서 진로를 탐색하려 했지만, 그 기간이 점점 길어지면서 윤영이는 초등학교 1학년에서 이제는 6학년이 됐다. 최근 서울 용산의 한 카페에서 만난 구 감독은 "대학교 졸업을 앞두고 굉장히 무기력했다"며 "당시 동생도 엄마와 매일매일 눈물로 전쟁 같은 하...

뉴스인사이드 최신 글

오늘의 신문 - 2020.11.30(월)

카드뉴스

(카드뉴스) 포스트 코로나 유망 비지니스
(카드뉴스) '홈케어 서비스' 들어보셨나요
(카드뉴스) '코로나19' 이후 가볼만한 국내 여행지는?
(카드뉴스) 재택근무 5가지 노하우
(카드뉴스) 코로나19에 대해
(카드뉴스) '미각중독' 벗어나야 다이어트 성공한다
[카드뉴스]
(카드뉴스) 심장질환 증상과 예방법
(카드뉴스) 부모님 건강 체크 리스트
(카드뉴스) 번아웃증후군의 모든것

스타+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회원은 현재 구독기간 동안만 열람 가능합니다.
무료회원은 1일치 결제(800원) 후 열람 가능합니다.
일 단위 결제시 결제일자의 신문만 열람 가능합니다.
결제내역은 마이페이지-결제내역조회 에서 확인해주세요.

로그인 가입안내

팝업 닫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회원은 현재 구독기간 동안만 열람 가능합니다.
무료회원은 1일치 결제(800원) 후 열람 가능합니다.
일 단위 결제시 결제일자의 신문만 열람 가능합니다.
결제내역은 마이페이지-결제내역조회 에서 확인해주세요.

확인 1일 결제 1개월 결제

팝업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