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오늘의 내운세 공지사항 독자 게시판 자주하는 질문

서비스 이용문의

02-360-4000 (평일 9시~18시)

카카오톡 상담하기

SNS 인기기사

뉴스인사이드

스타+

‘스케어리 스토리: 어둠의 속삭임’, 끔찍한 그것들 스틸 공개

글자작게 글자크게 인쇄 목록으로

[연예팀] ‘스케어리 스토리: 어둠의 속삭임’이 지금껏 만나보지 못했던 가장 끔찍한 그것들을 담은 캐릭터 스틸을 공개했다.

영화 ‘스케어리 스토리: 어둠의 속삭임(감독 안드레 외브레달)’은 마을의 폐가에서 우연히 발견한 책을 펼치면서 벌어지는 끔찍한 판타지를 다룬 영화다.

먼저 와치모조가 선정한 가장 무서운 영화 장면 1위의 주인공이자 꿈에 나타날까 두려움에 떨게 만드는 창백한 여인이 먼저 눈길을 사로잡는다. 핏빛 조명 아래에서 다가오는 듯한 ‘창백한 여인’은 바라보는 것만으로도 엄습하는 공포를 느끼게 한다.

포스부터가 지존급이며 보기보다 날렵한 허수아비 해롤드는 마주친다면 바로 도망가고 싶을 정도로 무서운 생김새를 하고 있으며 어느 날 갑자기 뺨에 찾아온 손님 붉은 점은 정체불명의 공포를, 몸의 마디마디가 분리되고 빠르게 쫓는 투덜거리는 남자, 잃어버린 신체의 일부를 찾는 언데드 거대한 발가락, 억울하게 살해당한 여인의 망령 또한 각기 다른 섬뜩한 비주얼로 영화 속에서 만날 압도적 공포의 실체를 엿볼 수 있게 한다.

이들이 더욱 공포스럽게 다가오는 이유는 CG가 아닌 실제로 카메라 앞에 창조되었기 때문. 기예르모 델 토로는 원작에 대한 애착을 바탕으로 ‘판의 미로 – 오필리아와 세 개의 열쇠’ ‘셰이프 오브 워터: 사랑의 모양’ ‘헬보이 2: 골든 아미’ 등 자신과 함께 했던 특수 효과팀이 총출동해 생생한 공포를 만들어냈다.

전미를 공포에 몰아넣으며 미국 도서관 협회에서 금지 당한 도서를 바탕으로 북미 박스오피스 1위는 물론 월드와이드 흥행수익 1억불이라는 쾌거를 이뤄냈다.

한편, 영화 ‘스케어리 스토리: 어둠의 속삭임’은 바로 오늘 개봉한다.(사진제공: 제이앤씨미디어그룹)

bnt뉴스 기사제보 star@bntnews.co.kr

뉴스인사이드 최신 글

오늘의 신문 - 2020.08.08(토)

카드뉴스

(카드뉴스) '코로나19' 이후 가볼만한 국내 여행지는?
(카드뉴스) 코로나19에 대해
(카드뉴스) '홈케어 서비스' 들어보셨나요
(카드뉴스) 심장질환 증상과 예방법
(카드뉴스) 감염병 예방을 위한 개인위생법
(카드뉴스) 재택근무 5가지 노하우
(카드뉴스) '미각중독' 벗어나야 다이어트 성공한다
(카드뉴스) 번아웃증후군의 모든것
(카드뉴스) 부모님 건강 체크 리스트
(카드뉴스) 포스트 코로나 유망 비지니스

스타+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회원은 현재 구독기간 동안만 열람 가능합니다.
무료회원은 1일치 결제(800원) 후 열람 가능합니다.
일 단위 결제시 결제일자의 신문만 열람 가능합니다.
결제내역은 마이페이지-결제내역조회 에서 확인해주세요.

로그인 가입안내

팝업 닫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회원은 현재 구독기간 동안만 열람 가능합니다.
무료회원은 1일치 결제(800원) 후 열람 가능합니다.
일 단위 결제시 결제일자의 신문만 열람 가능합니다.
결제내역은 마이페이지-결제내역조회 에서 확인해주세요.

확인 1일 결제 1개월 결제

팝업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