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오늘의 내운세 공지사항 독자 게시판 자주하는 질문

서비스 이용문의

02-360-4000 (평일 9시~18시)

카카오톡 상담하기

뉴스인사이드

스타+

'히트맨' 권상우·정준호·황우슬혜·이이경 입담 이정도…'라스' 시청률 1위

글자작게 글자크게 인쇄 목록으로

'히트맨' 출연진, '라디오스타' 총출동
근황 토크부터 '히트맨' 팀워크 자랑까지
'라디오스타' 2049 시청률 1위

'히트맨' 권상우, 정준호, 황우슬혜, 이이경이 돈독한 팀워크로 '라디오스타' 레전드 특집을 만들어냈다.

15일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는 영화 '히트맨' 주역인 권상우, 정준호, 황우슬혜, 이이경이 출연해 '일찍 일어나는 배우가 히트한다' 특집으로 진행됐다. '히트맨' 배우들은 전설의 소라게 짤 재연부터 만능 가방 대소동까지 역대급 재미로 수요일 밤을 초토화시켰다는 반응이다.

권상우가 전설의 소라게 짤로 시선을 강탈했다. 소라게 이모티콘도 유용하게 사용 중이라는 그는 "(소라게 촬영) 당시 반응이 되게 좋았다. 근데 10년 뒤에 이렇게 될 줄 몰랐다"고 고백해 웃음을 자아냈다. 권상우는 2020년 핑크 소라게 짤을 새롭게 재현해내며 '인간 소라게'의 면모를 보였다. 뒤이어 정준호도 소라게 입주에 성공, 소라게 열풍에 합류해 웃음을 더했다.

권상우는 아내 손태영과의 연애 시절 에피소드도 공개했다. 그는 "지금도 축구 마니아인데, 연애 시절엔 데이트 때마다 청바지에 다양한 축구팀 유니폼을 바꿔 입고 나갔다"며 "나중에 아내가 '그땐 정말 꼴 보기 싫었다'고 하더라"고 손태영의 반응을 폭로해 폭소를 유발했다.

또한 권상우는 아들 룩희의 연예계 진출에 대해 "영화 출연 제안을 받기도 했지만, 재능은 없다"고 냉정하게 평가하면서도 "아들은 저보다 더 사람 됨됨이가 된 것 같다. 나보다 나은 것 같다"며 '아들 바보'의 면모를 드러냈다.

정준호 역시 아빠들의 토크에 합류했다. 시크한 아들의 유치원에 함께 간 정준호는 주차하는 사이 혼자 유치원 계단을 빠르게 올라가는 아들을 발견했다고. "왜 혼자 가느냐며 아들을 쫓아갔더니 유치원에 도착하자마자 '선생님! 정준호 와요! 정준호!'라고 외치더라"라며 예상치 못한 아들의 행동을 언급했다. 정준호는 시크함 뒤에 감춰진 아빠를 자랑하고 싶었던 아들의 속마음을 알고 뿌듯함을 드러냈다.

또한 이날 정준호는 즉석 밥, 컵라면 등 기상천외 소지품들이 담긴 자신만의 만능 가방 공개로 현장을 초토화시켰다. 또한 악수 장인, 홍보대사 100개 고백 등 인맥 관리 노하우를 전수해 눈길을 사로잡는가 하면 귀여운 '투 머치 토커'(Too Much Talker) 매력으로 활약을 펼쳤다.

황우슬혜는 데뷔 13년 차인 현재까지 작품이 없을 때도 연기 선생님과 함께 꾸준하게 연기 연습을 하고 있다고 밝혔다. 부단한 노력을 하고 있는 그녀지만 댓글에 상처를 받기도 했다고. 황우슬혜는 "무심코 댓글을 보게 됐는데 '연기 연습 좀 하고 와라'는 댓글에 눈물이 핑 돌더라"고 털어놨다.

또한 세월을 비껴가는 동안 미모로도 MC들을 놀라게 했다. 올해 42세라고 밝힌 황우슬혜는 "아직 결혼 계획은 없지만 '히트맨' 촬영을 하면서 결혼 욕구가 생겼다"며 "권상우 씨가 너무 가정적이더라"고 덧붙이며 가정적인 배우자가 이상형임을 드러냈다.

이외에도 황우슬혜는 꾸밈없는 소탈한 매력과 거침없는 토크로 여배우의 반전 매력을 드러냈다.

이이경은 방탄소년단 진(본명 김석진)과의 에피소드를 공개했다. 이이경은 "군대 제대하고 연기 학원에 다녔는데 당시 고등학생이었던 진도 같이 다녔다"며 의외의 인연을 털어놓았다. 이후 "다른 학교로 진학하며 연락이 끊겼다"며 "재작년 시상식에 시상하러 갔는데 석진이가 '형'이라고 부르며 무대 뒤로 뛰어왔다. 아직도 그때를 기억해줘서 고마운 마음이었다"며 현재 진과의 인연을 이어가고 있다고 덧붙였다.

또한 이이경은 선배 정준호의 무릎에 앉는 애교 만점 인사를 재연하는가 하면 네 작품 동시 출연 때문에 가발을 착용했던 사연, 이국주와의 열애설 해명 등 재치 넘치는 토크로 예능감을 뽐냈다.

솔직한 토크와 거침없는 입담으로 '라디오스타'를 접수한 네 배우는 다 함께 드렁큰 타이거의 '몬스터'(Monster)를 불러 무대를 뒤집어 놓았다. 망가짐을 불사한 흥 폭발 저세상 텐션 무대는 시청자들을 매료시키며 반전과 웃음이 어우러진 예능 명장면을 탄생시켰다.

'히트맨' 주역들의 활약과 함께 '라디오스타' 시청률도 반등했다. 16일 시청률 조사회사 닐슨 코리아에 따르면 이날 '라디오스타'는 수도권 기준 1부 5.9%를, 2부 5.4%를 기록했다. 최고 시청률 역시 6.6%를 기록했다. 또한 광고 관계자들의 주요 지표이자 채널 경쟁력을 가늠하는 핵심 지표인 2049 시청률(수도권 기준)은 1부가 2.5%, 2부가 2.2%를 기록해 1부가 1위에 올라 의미를 더했다.

한편 '히트맨'은 웹툰 작가가 되고 싶어 국정원을 탈출한 전설의 암살요원 준(권상우)이 그리지 말아야 할 1급 기밀을 술김에 그려 버리면서 국정원과 테러리스트의 더블 타깃이 되어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코믹 액션 영화다.

지금까지의 코믹 액션 영화에서는 볼 수 없었던 만화적 상상력과 신선한 비주얼, 권상우, 정준호, 황우슬혜, 이이경 등 대한민국 코미디 에이스들의 만남으로 뜨거운 기대를 모으는 가운데, 이를 입증하듯 시사를 통해 관객들의 시원한 웃음을 이끌어내고 있다. 오는 22일 개봉.

김소연 한경닷컴 기자 sue123@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뉴스인사이드 최신 글

오늘의 신문 - 2020.03.28(토)

카드뉴스

(카드뉴스) 여행사 추천 봄 여행지
(카드뉴스) 카페인 중독 해결법
(카드뉴스) 유럽 베스트 6 여행지
(카드뉴스) 서울의 문화예술 명소
(카드뉴스) 감염병 예방을 위한 개인위생법
(카드뉴스) 정겨운 경기도 이색 골목길
(카드뉴스) '코로나 블루' 잘 극복하는 비결
(카드뉴스) 서울 성지 순례길
(카드뉴스) 관광전문 에디터가 선정한 매력적인 실내 여행지
(카드뉴스) 한국관광공사가 추천하는 온천 명소

스타+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회원은 현재 구독기간 동안만 열람 가능합니다.
무료회원은 1일치 결제(800원) 후 열람 가능합니다.
일 단위 결제시 결제일자의 신문만 열람 가능합니다.
결제내역은 마이페이지-결제내역조회 에서 확인해주세요.

로그인 가입안내

팝업 닫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회원은 현재 구독기간 동안만 열람 가능합니다.
무료회원은 1일치 결제(800원) 후 열람 가능합니다.
일 단위 결제시 결제일자의 신문만 열람 가능합니다.
결제내역은 마이페이지-결제내역조회 에서 확인해주세요.

확인 1일 결제 1개월 결제

팝업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