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오늘의 내운세 공지사항 독자 게시판 자주하는 질문

서비스 이용문의

02-360-4000 (평일 9시~18시)

카카오톡 상담하기

SNS 인기기사

뉴스인사이드

스타+

영화와 문학의 만남…제1회 강릉국제영화제 내달 8일 개막

글자작게 글자크게 인쇄 목록으로

"문학 작품 원작의 영화 조명…영화제의 다보스 포럼 역할 기대"

문학 작품을 원작으로 하는 영화를 집중 조명하는 '제1회 강릉국제영화제'가 다음 달 8일 개막한다.


강릉국제영화제조직위원회는 16일 강릉 명주예술마당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올해 처음 개최하는 영화제 개요와 개막작 등을 공개했다.

문향(文鄕) 강릉에서 내달 8∼14일 열리는 강릉국제영화제의 첫 번째 키워드는 '영화 & 문학'이다.

이런 취지에 맞게 '사랑방 손님과 어머니', '상록수', '안개', '삼포 가는 길', '장마' 등 1960∼1970년대 한국 문예영화 특별전을 마련한다.

또 여성 작가들의 예술과 삶을 영화로 구성한 '여성은 쓰고, 영화는 기억한다'를 마련하고, 노벨문학상을 받은 음악가 밥 딜런의 삶과 예술을 주제로 한 영화 '익스팬디드:딜러니스크'(Expanded:Dylanesque)를 소개한다.

강릉영화제는 거장과 신예 감독이 조우하는 '마스터스 & 뉴커머즈'(Masters & Newcomers)를 두 번째 키워드로 삼아 최인호 작가의 회고전과 2018년 칸영화제 황금종려상을 받은 고레에다 히로카즈 감독의 '어느 가족' 등 7편을 선보인다.

이와 함께 재능 있는 신인 독립영화 감독의 영화를 선보이는 '아시드 칸'(ACID CANNES)을 준비했다.

강릉아트센터에서 열리는 개막 공연은 세계 최초의 여성 감독인 알리스 기 블라쉐 감독의 '마지막 잎새'를 강릉시립교향악단의 라이브 공연으로 열린다.

강릉의 문화예술 공간인 고래책방에서는 국민 시인 정호승과 강릉 문인들이 보고 싶은 영화 1위로 꼽은 영화 '시인 할매'의 이종은 감독과 이야기를 나누는 프로그램이 준비돼 있다.

이밖에 세계 유수의 국제영화제 집행위원장들이 한자리에 모이는 포럼, 김응수 감독의 특별전, 칸 영화제를 통해 한국의 영화를 전 세계에 알린 영화인 고 피에르 리시앙 추모 행사 등이 선을 보인다.

이번 영화제의 개막작은 다음 달 27일 개봉하는 허인무 감독의 '감쪽같은 그녀'다.

폐막작은 밥 딜런의 내밀한 초상을 그린 음악 다큐멘터리 '돌아보지 마라'(Don't Look Back)이다.

조직위는 세계에 진출할 수 있는 새로운 작가와 영화인을 발굴하기 위해 올해부터 단편 영화 제작을 지원하고, 내년부터는 장편 영화 제작으로 확대할 방침이다.


김동호 조직위원장은 "강릉국제영화제는 문향 강릉의 특성을 살려서 문학 작품을 원작으로 하는 영화를 집중 조명하고, 전 세계에서 제작되는 영화를 발굴해 소개하겠다"며 "강릉이 영화제의 다보스 포럼 역할을 하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영화제를 제안한 김한근 강릉시장은 "평창동계올림픽을 강릉 시민의 헌신과 희생, 자원봉사를 통해 성공시켰는데 올림픽 이후 강릉이라는 이름은 레거시로 남지 않고 덩그러니 경기장만 갖게 됐다"면서 "이번 영화제는 영화를 통해 강릉이라는 이름을 전 세계에 알리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연합뉴스

뉴스인사이드 최신 글

오늘의 신문 - 2020.07.10(금)

카드뉴스

(카드뉴스) 번아웃증후군의 모든것
(카드뉴스) '홈케어 서비스' 들어보셨나요
(카드뉴스) 코로나19에 대해
(카드뉴스) 부모님 건강 체크 리스트
(카드뉴스) '미각중독' 벗어나야 다이어트 성공한다
(카드뉴스) 포스트 코로나 유망 비지니스
(카드뉴스) 감염병 예방을 위한 개인위생법
(카드뉴스) 재택근무 5가지 노하우
(카드뉴스) '코로나19' 이후 가볼만한 국내 여행지는?
(카드뉴스) 심장질환 증상과 예방법

스타+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회원은 현재 구독기간 동안만 열람 가능합니다.
무료회원은 1일치 결제(800원) 후 열람 가능합니다.
일 단위 결제시 결제일자의 신문만 열람 가능합니다.
결제내역은 마이페이지-결제내역조회 에서 확인해주세요.

로그인 가입안내

팝업 닫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회원은 현재 구독기간 동안만 열람 가능합니다.
무료회원은 1일치 결제(800원) 후 열람 가능합니다.
일 단위 결제시 결제일자의 신문만 열람 가능합니다.
결제내역은 마이페이지-결제내역조회 에서 확인해주세요.

확인 1일 결제 1개월 결제

팝업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