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회원 로그인

오늘의 내운세 공지사항 독자 게시판 자주하는 질문

서비스 이용문의

02-360-4000 (평일 9시~18시)

SNS 인기기사

뉴스인사이드

건강

나이 어리고 저주파 청력 좋을수록 인공중이 효과 좋아

글자작게 글자크게 인쇄 목록으로

최병윤 분당서울대병원 이비인후과 교수 연구팀이 인공중이이식수술(중이임플란트) 뒤 환자들의 만족도에 영향을 미칠 수 있는 요소를 찾았다고 14일 밝혔다. 의료진·환자가 수술을 결정하거나 수술 결과를 예측할 때 참고할 수 있을 전망이다.

연구팀에 따르면 상대적으로 나이가 어리고 수술 전 저주파 영역의 청력이 좋은 환자들이 인공중이이식수술에 대한 만족도가 높았다. 인공중이는 중이 기능에 장애가 있는 난청자를 위한 고성능 보청기다. 마이크에 입력된 음성이 전기신호로 바뀌면 전자회로가 이를 증폭한다. 증폭된 신호는 기계적 진동으로 전환돼 이소골(중이에 있는 3개의 작은 뼈)을 통해 내이로 전달된다.

기존 보청기는 외의도가 막힌 듯한 불편함과 소리가 울리는 폐쇄효과 등으로 환자가 적응하는 데 어려움을 겪는 경우가 있다. 인공중이는 보청기와 달리 외의도를 막지 않고 폐쇄효과가 없는 게 장점이다. 또 보청기보다 소리가...

뉴스인사이드 최신 글

오늘의 신문 - 2018.02.24(토)

카드뉴스

(카드뉴스) 만년설 뒤덮인 스위스 융프라우
(카드뉴스) 쇼팽이 사랑한 조국, 쇼팽을 사랑하는 폴란드
(카드뉴스) 포르투갈 리스본의 매력
(카드뉴스) 물과 불이 공존하는 땅, 아이슬란드
(카드뉴스) 비트코인부터 넴까지...암호화폐 톱10
(카드뉴스) 컨버터블의 세계
(카드뉴스) 박물관과 미술관으로 가는 여행
(카드뉴스) 터키 동부 국경도시 도우 베야짓
(카드뉴스) ‘취향 저격’ 동네 서점
(카드뉴스) 작은 지구, 호주

스타+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회원은 현재 구독기간 동안만 열람 가능합니다.
무료회원은 1일치 결제(800원) 후 열람 가능합니다.
일 단위 결제시 결제일자의 신문만 열람 가능합니다.
결제내역은 마이페이지-결제내역조회 에서 확인해주세요.

로그인 가입안내

팝업 닫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회원은 현재 구독기간 동안만 열람 가능합니다.
무료회원은 1일치 결제(800원) 후 열람 가능합니다.
일 단위 결제시 결제일자의 신문만 열람 가능합니다.
결제내역은 마이페이지-결제내역조회 에서 확인해주세요.

확인 1일 결제 1개월 결제

팝업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