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회원 로그인

오늘의 내운세 공지사항 독자 게시판 자주하는 질문

서비스 이용문의

02-360-4000 (평일 9시~18시)

SNS 인기기사

뉴스인사이드

정치 In

여야, 임시국회 11일 개최 합의…국정원·공수처법 등 공방 전망

글자작게 글자크게 인쇄 목록으로

국회는 오는 11일부터 23일부터 임시국회를 열어 정기국회에서 처리하지 못한 법안 등을 집중 처리하기로 합의했다.

우원식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 정우택 자유한국당 원내대표, 김동철 국민의당 원내대표는 이날 점심 오찬회동을 한 후 기자들을 만나 "다음주 월요일인 11일부터 2주간 임시국회를 열기로 했다"고 밝혔다.

내주 열릴 임시국회에서 여당인 더불어민주당은 고위공직자비리수사처법과 국가정보원 개혁법안 등 개혁입법을 집중적으로 추진한다는 방침이다.

한국당은 규제프리존특별법, 서비스발전기본법 등 노동개혁 관련 법안 처리에 나설 것으로 전해졌다. 국민의당은 방송법과 특별감찰법 등 바른정당과 정책연대를 통해 선정한 공동입법 과제에 박차를 가한다.

또 더불어민주당과 국민의당이 공감하는 개헌과 선거구제 개편 등도 임시국회에서 다뤄질 전망이다.

앞서 국회는 9월 문재인 정부 출범 첫 정기국회를 열어 2018년도 예산과 각종 법안 등을 처리했다. 정기국회는 오는 9일 종료된다.

김소현 기자 ksh@hankyung.com

뉴스인사이드 최신 글

오늘의 신문 - 2017.12.12(화)

카드뉴스

스타+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회원은 현재 구독기간 동안만 열람 가능합니다.
무료회원은 1일치 결제(800원) 후 열람 가능합니다.
일 단위 결제시 결제일자의 신문만 열람 가능합니다.
결제내역은 마이페이지-결제내역조회 에서 확인해주세요.

로그인 가입안내

팝업 닫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회원은 현재 구독기간 동안만 열람 가능합니다.
무료회원은 1일치 결제(800원) 후 열람 가능합니다.
일 단위 결제시 결제일자의 신문만 열람 가능합니다.
결제내역은 마이페이지-결제내역조회 에서 확인해주세요.

확인 1일 결제 1개월 결제

팝업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