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회원 로그인

오늘의 내운세 공지사항 독자 게시판 자주하는 질문

서비스 이용문의

02-360-4000 (평일 9시~18시)

SNS 인기기사

뉴스인사이드

글로벌 브리핑

헤일리 "미국, 평창올림픽 참가 아직 정해지지 않았다"

글자작게 글자크게 인쇄 목록으로

헤일리 유엔주재 미국 대사

니키 헤일리 유엔 주재 미국대사가 6일(현지시간) 북한 도발에 따른 한반도 긴장 고조로 미국 선수단의 평창 동계올림픽 참가 여부는 “아직 정해지지 않았다(open question)”고 말했다.

헤일리 대사는 이날 미 폭스뉴스와의 인터뷰에서 미국 선수들의 평창올림픽 참가가 기정사실이냐는 질문에 미정이라며 “아직 (올림픽 참가에 대해) 들은 것이 없지만 우리가 어떻게 미국인을 보호할지에 관한 일”이라고 말했다. 그는 “북한 상황이 날마다 바뀐다”며 “선수 보호를 위해 최선의 방법을 찾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헤일리 대사는 평창올림픽에 대해 “우리가 할 일은 그들의 안전을 확보하고 그들이 주변에서 일어나는 일을 모두 알도록 가능한 모든 예방조치를 하는 것”이라고 말했다.

앞서 미국 올림픽위원회(USOC)는 미국 선수들이 평창올림픽에 참가할 것이라고 발표했다.

추가영 기자 gychu@hankyung.com

뉴스인사이드 최신 글

오늘의 신문 - 2018.02.19(월)

카드뉴스

(카드뉴스) 겨울 서해 낭만의 길
(카드뉴스) 겨울 가볼만한 길 9選
(카드뉴스) 컨버터블의 세계
(카드뉴스) 겨울 서해 낭만의 길
(카드뉴스) 물과 불이 공존하는 땅, 아이슬란드
(카드뉴스) 작은 지구, 호주
(카드뉴스) 베트남 중부 다낭 여행
(카드뉴스) 쇼팽이 사랑한 조국, 쇼팽을 사랑하는 폴란드
(카드뉴스) 터키 동부 국경도시 도우 베야짓
(카드뉴스) 포르투갈 리스본의 매력

스타+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회원은 현재 구독기간 동안만 열람 가능합니다.
무료회원은 1일치 결제(800원) 후 열람 가능합니다.
일 단위 결제시 결제일자의 신문만 열람 가능합니다.
결제내역은 마이페이지-결제내역조회 에서 확인해주세요.

로그인 가입안내

팝업 닫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회원은 현재 구독기간 동안만 열람 가능합니다.
무료회원은 1일치 결제(800원) 후 열람 가능합니다.
일 단위 결제시 결제일자의 신문만 열람 가능합니다.
결제내역은 마이페이지-결제내역조회 에서 확인해주세요.

확인 1일 결제 1개월 결제

팝업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