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회원 로그인

오늘의 내운세 공지사항 독자 게시판 자주하는 질문

서비스 이용문의

02-360-4000 (평일 9시~18시)

SNS 인기기사

뉴스인사이드

스타+

'구세주: 리턴즈', 이럴 거면 돌아오지 말지

글자작게 글자크게 인쇄 목록으로

[텐아시아=이은진 기자]‘구세주: 리턴즈’ 포스터 / 사진제공=BoXoo엔터테인먼트

2006년 ‘구세주’, 2009년 ‘구세주2’에 이어 8년 만에 ‘구세주’ 시리즈가 돌아왔다. 1990년대 정통 코미디를 그리워하는 관객들을 겨냥한 영화 ‘구세주: 리턴즈'(감독 송창용)다. 그래서일까? 유머도, 감동도 1990년대를 벗어나지 못해 안타까움을 자아낸다.

‘구세주: 리턴즈’는 1997년 외환위기를 배경으로 한다. 온 국민이 금 모으기 운동에 한창이던 그 시절 한 집안의 가장 상훈(최성국)은 또다시 사업 실패로 파산 위기에 처한다. 상훈은 결국 자금난을 메꾸기 위해 사채업자 (이준혁)를 찾아가고 빌린 돈으로 흥청망청 허세를 부리며 간신히 가족들에게 처지를 숨긴다.

영화에는 성훈의 이야기 외에도 여러 가지 이야기가 존재한다. 그 이야기의 주인공은 바로 성훈의 아내 지원(김성경)이 운영하는 ...

뉴스인사이드 최신 글

오늘의 신문 - 2017.11.20(월)

카드뉴스

스타+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회원은 현재 구독기간 동안만 열람 가능합니다.
무료회원은 1일치 결제(800원) 후 열람 가능합니다.
일 단위 결제시 결제일자의 신문만 열람 가능합니다.
결제내역은 마이페이지-결제내역조회 에서 확인해주세요.

로그인 가입안내

팝업 닫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회원은 현재 구독기간 동안만 열람 가능합니다.
무료회원은 1일치 결제(800원) 후 열람 가능합니다.
일 단위 결제시 결제일자의 신문만 열람 가능합니다.
결제내역은 마이페이지-결제내역조회 에서 확인해주세요.

확인 1일 결제 1개월 결제

팝업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