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회원 로그인

오늘의 내운세 공지사항 독자 게시판 자주하는 질문

서비스 이용문의

02-360-4000 (평일 9시~18시)

SNS 인기기사

뉴스인사이드

性속의 경제史

(性속의 경제史) 동성애에 빠진 로마의 네로

글자작게 글자크게 인쇄 목록으로

성정 짐작 어려운 심미주의자.... '정치 잘했다' 색다른 평가도

(정화담·성풍속연구가) 미시마 유키오가 동성연애자였다는 주장이 다시 제기됐다. 미시마 유키오는 <금각사>라는 소설로 유명해진 작가지만 할복자살로도 더욱 유명해진 일본의 군국주의 작가다. 미시마 유키오는 일본의 작가중 대표적인 심미주의 작가다. 그가 군국주의를 찬미하고 천황제 부활을 주장하며 ‘일본이여 일어나라’며 긴 일본도로 자신의 배를 갈라 자살했을 때 그는 어떤 심리상태였을까.

금각사는 한 불구 동자승의 어린 눈을 빌려 금각사라는 놀라우리만큼 아름다운 절(누각)에 대한 최대의 찬사를 보낸 작품이다. 미시마 유키오의 다른 작품들은 모두 금각사의 연장선상에 있다. 언젠가 그의 <끝>이라는 작품에 대해 잠깐 말한 바 있지만 그의 작품은 철두철미하게 소멸해가는 것의 미학으로 가득 차있다. 불을 지르고 그 불 속에서 자신도 철저하게 도취해 죽어가는 것을 꿈꾸는 금각사의 동자승은 바로 미...

뉴스인사이드 최신 글

오늘의 신문 - 2017.11.23(목)

카드뉴스

스타+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회원은 현재 구독기간 동안만 열람 가능합니다.
무료회원은 1일치 결제(800원) 후 열람 가능합니다.
일 단위 결제시 결제일자의 신문만 열람 가능합니다.
결제내역은 마이페이지-결제내역조회 에서 확인해주세요.

로그인 가입안내

팝업 닫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회원은 현재 구독기간 동안만 열람 가능합니다.
무료회원은 1일치 결제(800원) 후 열람 가능합니다.
일 단위 결제시 결제일자의 신문만 열람 가능합니다.
결제내역은 마이페이지-결제내역조회 에서 확인해주세요.

확인 1일 결제 1개월 결제

팝업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