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뉴스인사이드

경영&리더

(글로벌 톡톡) "광고 시장에선 소비자가 질리지 않을 만큼의 적당한 수준을 찾아야 한다.”

글자작게 글자크게 인쇄 목록으로

“광고 시장에선 ‘다다익선’이 통하지 않는다. 소비자가 질리지 않을 만큼의 적당한 수준을 찾아야 한다.” - 마크 프리처드 프록터앤갬블(생활용품기업) 최고브랜드책임자(CBO)

오늘의 신문 - 2021.05.18(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