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오늘의 내운세 공지사항 독자 게시판 자주하는 질문

서비스 이용문의

02-360-4000 (평일 9시~18시)

카카오톡 상담하기

SNS 인기기사

뉴스인사이드

취재 뒷 얘기

짧아진 봄, '멀티 스타일링' 되는 옷이 뜬다

글자작게 글자크게 인쇄 목록으로

출근용과 레저용 구분 점점 없어져
뒤집어입을 수 있는 외투도 인기

(민지혜 생활경제부 기자) 설 연휴 이후 날씨가 부쩍 따뜻해졌습니다. 패션업체들도 봄 준비에 분주해졌죠. 10년 전만 해도 봄 옷과 가을 옷이 멋내기 좋다는 이유로 트렌치코트, 스커트 등을 무수히 쏟아냈던 게 패션업계 트렌드였습니다. 하지만 몇 년 전부터는 여름과 겨울이 길어지면서 봄 옷, 가을 옷 구입을 꺼려하게 됐죠. 그렇다고 신제품을 내놓지 않을 수도 없고, 고민이 깊어진 패션 기업들은 실용적인 간절기 상품으로 눈을 돌렸습니다. 어느 정도 보온성도 있고 여러 용도로 입을 수 있는 제품을 속속 내놓고 있습니다. 스포츠 브랜드들이 대표적입니다. 캐주얼한 스포츠 의류를 좀 더 세련되게 만들어 출근용이나 야외활동용으로 두루 입기 좋게 한 겁니다. 아디다스가 27일 선보인 '마이쉘터' 재킷도 멀티 스타일링이 가능한 신제품입니다. 비가 자주 내리는 간절기에 입기 좋도록 방수 기능을 적용했고 출근 복장 위에 걸치기 좋은 숏 재킷, ...

뉴스인사이드 최신 글

오늘의 신문 - 2020.09.26(토)

카드뉴스

(카드뉴스) 코로나19에 대해
(카드뉴스) 포스트 코로나 유망 비지니스
(카드뉴스) '코로나19' 이후 가볼만한 국내 여행지는?
(카드뉴스) 심장질환 증상과 예방법
(카드뉴스) 부모님 건강 체크 리스트
(카드뉴스) 번아웃증후군의 모든것
(카드뉴스) '미각중독' 벗어나야 다이어트 성공한다
(카드뉴스) '홈케어 서비스' 들어보셨나요
[카드뉴스]
(카드뉴스) 재택근무 5가지 노하우

스타+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회원은 현재 구독기간 동안만 열람 가능합니다.
무료회원은 1일치 결제(800원) 후 열람 가능합니다.
일 단위 결제시 결제일자의 신문만 열람 가능합니다.
결제내역은 마이페이지-결제내역조회 에서 확인해주세요.

로그인 가입안내

팝업 닫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회원은 현재 구독기간 동안만 열람 가능합니다.
무료회원은 1일치 결제(800원) 후 열람 가능합니다.
일 단위 결제시 결제일자의 신문만 열람 가능합니다.
결제내역은 마이페이지-결제내역조회 에서 확인해주세요.

확인 1일 결제 1개월 결제

팝업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