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오늘의 내운세 공지사항 독자 게시판 자주하는 질문

서비스 이용문의

02-360-4000 (평일 9시~18시)

카카오톡 상담하기

SNS 인기기사

뉴스인사이드

제40회 '제일기획 아이디어 페스티벌' 대상 수상자 만나보니...

글자작게 글자크게 인쇄 목록으로

(공태윤 산업부 기자) “한달간 ‘제아페(제일기획 아이디어 페스티벌)’에 7개 작품을 출품했습니다. 그 중 한개가 대상을 받은 거죠.”

지난 7월11일 서울 마포구 서강대학교 메리홀에서 열린 ‘제40회 제일기획 아이디어 페스티벌’ 대상을 받은 ‘미세먼지 비상구’팀은 수상소감을 이렇게 말했습니다. 팀의 리더인 신지호씨(상명대 경영4)는 “출품할 수 있는 작품수에 제한이 없기 때문에 어떤 팀은 최고 10개까지 제출하기도 한다”고 말하네요.제일기획은 다른 공모전과 달리 수상팀을 사전에 발표하지 않고 시상식 현장에서 발표합니다. 이 때문에 참석자들은 가장 나중에 호명이 되길 원하는데 ‘비상구’팀의 김광호씨(숭실대 언론홍보3)는 수상의 기쁨을 ‘발 박수’로 표현하기도 했습니다. 시상식이 열린 다음날 제일기획 본사에서 대상을 받은 ‘미세먼지 비상구’팀을 만났습니다.

▶자기소개를 부탁드립니다.

“숭실대 언론홍보학과 3학년 김광호입니다. 지난해 2018년 제아페에서 동상을 수상했습니다. 동상이어서 상금은 없습니다. (제아페는 은상 100만원, 금상 150만원, 대상 500만원을 상금으로 주고 있다). 상명대 경영학과 4학년 신지호입니다. 지난해 2018년 제아페에서 은상·동상을 이중수상했고, 롯데 대홍기획DCA 공모전(동상)과 HS애드 공모전에서도 동상을 받았습니다. 이밖에 삼성전자 노트북 공모전 우수상 등 모두 16개 수상공모전에서 상을 받았습니다. 동덕여대 시각실내디자인학과 3학년 신슬기입니다. 저는 대홍기획DCA 공모전에서 금상, 환경부 아이디어공모전 대상(환경부장관상) 등을 받은 경력이 있습니다.”(이날 인터뷰에 참석을 못한 팀원인 남지원씨(성신여대 시각디자인학과 4학년)도 대홍기획 DCA서 대상을 받는 등 10곳서 수상한 경력이 있었다. 현재 남씨는 대홍기획서 인턴십을 하고 있다고 했다.)

▶4명은 어떻게 만났나?

“대학생 연합광고동아리인 ‘애드플래시’ 멥버들입니다. (서울·수도권에 있는 인기있는 4대 연합광고 동아리는 애들플래시를 비롯해 애드컬리지, 애드피아, 애드파워가 있다. 애드플래시의 경우 멤버가 되면 2년간 활동하게 된다. 1년에 1회 신입생을 모집하며 매년 40~50명이 새롭게 들어온다. 전체적으로는 80~90명이 활동중이다.애드플래시에 가입하려면 △자기소개서 △포트폴리오 △광고에 대한 열정을 묻는 질문답변 등을 제출해야 한다. 가입절차는 애드플래시 회장단(회장,부회장,총무)과 현업 선배들이 면접을 본다. 1년중 두차례 큰 행사를 열며, 1학기는 기업경쟁 프레젠테이션, 2학기는 갤러리를 빌려 광고전시회를 한다. 여름방학때는 연애기획사, 광고대행사 등으로 진출한 선배들이 후배들을 위해 직접 강의를 하기도 한다. 신지호씨는 “광고의 기술보다 열정이 더 중요하기 때문에 ‘얼마나 광고일을 하고 싶은지’를 면접을 통해 본다”고 말했다.)

▶그럼 그 광고동아리에서 이번 제일기획 공모전에 몇팀이나 출전했나

“파이널리스트(본선)에 6팀이 올랐고 그 가운데 4팀이 수상했습니다. 동아리 멤버와 OB들의 교류가 활발해 팀 구성을 다양하게 하고 있습니다.”

▶‘미세먼지 비상구’팀의 구성은 어떻게 했나

“미세먼지비상구팀이라고 정했습니다. 신슬기씨만 다른 취업 커뮤니티에 공고를 내고 뽑았습니다. 공모전이 재미있어야 합니다. (이들은 매 공모전마다 새롭게 팀을 꾸려 출전한다고 했다.) 이 때문에 같은 팀원보다는 다른 멤버랑 시너지를 확인해 보고 싶은 욕심에 팀원을 매번 다르게 구성하고 있습니다. 검증된 자원인지를 봅니다.”

▶제아페는 1월31일에 공고가 떴는데, 멤버구성은 언제 완료됐나

“공모전 도전자들은 감이 옵니다. 공고가 뜨기 전 미리미리 멤버구성을 위해 연락을 하죠. 2월말쯤 멤버구성 완료했습니다.’

▶제아페를 어떻게 준비했나

“공모전 도전은 2~3년 됐습니다. ‘할때마다 이번이 마지막이다’ 라고 생각하지만 매번 또 도전을 하게 됩니다. (국내 3대 공모전 제일기획, HS애드, 롯데DCA공모전으로 알려졌다.) 공모전에 도전하는 이들에게는 3관왕의 욕심이 있습니다. “

▶왜 힘든 공모전에 계속 도전하게 됐나

“광고 현업에 뛰어들면 클라이언트가 정해져 있는 일을 하게 됩니다. 하지만, 광고 공모전은 지원자가 원하는 매체,팀원,주제로 할 수 있는 기회입니다. 이것이 빠져 나올수 없는 공모전의 매력입니다.”

▶주제선정은 어떻게 했나

“제아페는 4월17~21일 마감입니다. 2주간 제출해야 하죠. 옥외광고, 광고물 제목은 미세먼지 비상구로 압축됐습니다. (광고주 9개 광고, 희망브릿지 등 10개 광고 제안이었다) 기획 2주,제작 2주로 진행했습니다. 첫날 모여서 클라이언트 가이드라인 프린트를해서 한명씩 분석을 합니다. 이후 앞으로 진행할 클라이언트를 3~4개로 좁히는 작업을 합니다. 9개 클라이언트에도 난이도가 있기 때문이죠. 모임은 매주 1회 미팅(금요일 정기 모임)을 했고, 때론 화요일에도 미팅을 했습니다.”

▶의견수렴과정에서 충돌은 없었나요

“우리는 서로 가지고 온 아이디어의 씨앗에 대해 평가절하를 하지 않았습니다. 각자 다양한 클라이언트에 대한 아이디어를 존중하기 때문이죠. 의견이 갈릴수 있다는 것을 인정합니다. 서로 아이디어가 좋다 아니다로 싸우지는 않았습니다. 아이디어 모티브를 가지고 오면 무시하지 않는다는 거죠. 열린마음이 중요합니다.”

▶매체선정은 어떻게 최종선정했나

“비상구 아이디어는 처음에는 ‘미세먼지를 피하는게 비상구가 될수 있겠다’였습니다. 비상구를 어떻게 활용할까를 4주간 고민했어요. 비상구를 가장 잘 표현할 수 있는 매체는 뭘까를 고민했고 버스 옥외광고가 최선을 표현할 매체라고 결론에 도달했습니다. 실제 하루 전에 완성했습니다.”

▶카피는 어떻게 뽑았나

“옥외광고를 만들려면 카피, 디자인이 필요합니다. 제일기획에는 프레젠테이션 보드 한 장만제출합니다. 어떤 내용을 담을지...비상구는 어두울 때 잘보인다는 것을 착안해 짧고 명료하게 만들었습니다. 이 또한 팀회의를 통해 카피가 나왔습니다.(최종 카피는 ‘미세먼지 탈출구는 대중교통 이용입니다’였다) ”

▶팀 모임은 주로 어디서 했나

“마지막까지 수정에 수정을 했습니다. 팀모임은 종로 스터디룸을 잡아서 진행했습니다. 개별 디자인 작업은 혼자서 진행했어요.”

▶광고일을 어떻게 하게 됐나

-김광호 “언론보다는 홍보가 좋았다. 고등학교때부터 광고를 꿈꿨다. 언론,영상,홍보를 다 배울수 있어서 좋았다.”

-신지호 “경영학 전공자다. 광고회사는 컨설팅이 중요하다. 경영학과여서 재무제표 기업분석에 도움됐다.”

-신슬기 “20살 때 동아리(반프 마케팅 공모전 연합동아리)에 가입했다. 공모전에 관심갖게 되어 시작했다. 기획서를 중심으로 준비했다. 디자인과는 기획을 안배운다. 디자인은 아이디어가 중요하다. 공모전하면서 기획을 배웠다.”

올 ‘제아페’대상을 받은 이들은 공모전의 달인이었습니다. 신지호씨는 16개 공모전을 통해 수상한 상금만 1000만원에 육박했습니다. 신슬기씨도 지금까지 모두 받은 상금은 900만원이 된다고 합니다. 아직 꿈많은 이들은 꿈이 많았다. 신슬기씨는 크리에이터디렉터가 되어 제작팀을 이끌고 싶은 소망을 이야기 했고, 카피라이터가 꿈인 김광호씨는 관련 서적을 내놓고 싶다고 말했다. 신지호씨는 칸 광고제서 수상하는 꿈을 꾼다고 전했다.
(끝) / trues@hankyung.com

뉴스인사이드 최신 글

오늘의 신문 - 2020.07.10(금)

카드뉴스

(카드뉴스) 번아웃증후군의 모든것
(카드뉴스) 부모님 건강 체크 리스트
(카드뉴스) 재택근무 5가지 노하우
(카드뉴스) 코로나19에 대해
(카드뉴스) '코로나19' 이후 가볼만한 국내 여행지는?
(카드뉴스) 감염병 예방을 위한 개인위생법
(카드뉴스) '홈케어 서비스' 들어보셨나요
(카드뉴스) '미각중독' 벗어나야 다이어트 성공한다
(카드뉴스) 심장질환 증상과 예방법
(카드뉴스) 포스트 코로나 유망 비지니스

스타+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회원은 현재 구독기간 동안만 열람 가능합니다.
무료회원은 1일치 결제(800원) 후 열람 가능합니다.
일 단위 결제시 결제일자의 신문만 열람 가능합니다.
결제내역은 마이페이지-결제내역조회 에서 확인해주세요.

로그인 가입안내

팝업 닫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회원은 현재 구독기간 동안만 열람 가능합니다.
무료회원은 1일치 결제(800원) 후 열람 가능합니다.
일 단위 결제시 결제일자의 신문만 열람 가능합니다.
결제내역은 마이페이지-결제내역조회 에서 확인해주세요.

확인 1일 결제 1개월 결제

팝업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