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오늘의 내운세 공지사항 독자 게시판 자주하는 질문

서비스 이용문의

02-360-4000 (평일 9시~18시)

카카오톡 상담하기

뉴스인사이드

스타+

'럭키몬스터' 봉준영 감독 "직장 관두고 영화 선택…후회 없어"

글자작게 글자크게 인쇄 목록으로

누아르에 코미디, 공포, 스릴러를 섞은 기묘한 장르의 영화가 나왔다. 영화 '럭키 몬스터'를 연출한 봉준영 감독은 첫 장편영화임에도 변칙적인 장르로 자신만의 스타일을 구현해 냈다. 최근 종로구 삼청동 한 카페에서 만난 봉 감독의 얼굴에는 첫 장편 영화를 내놓은 긴장감이 역력했다. 처음 해본다는 인터뷰에 어색함을 감추지 못하면서도 작품에 관한 질문에는 조곤조곤 자기 생각을 밝혔다. 영화는 환청을 듣는 도맹수가 머릿속에 들려온 소리로 로또 1등에 당첨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다. 누구나 한 번쯤 상상해봤을 법한 소재지만 예상치 못한 곳에서 코미디, 공포, 스릴러 요소가 툭툭 튀어나오는 전개 방식이 눈길을 끈다. 봉 감독은 "장르에 변형을 주고 싶었다"며 "전체적으로 누아르 영화지만, 다른 장르를 조합해 어느 하나에 빠지기보다는 복합적인 감정을 드러내고 싶었다"고 연출 의도를 밝혔다. 그러면서 '럭키 몬스터'가 낄낄거리며 ...

뉴스인사이드 최신 글

오늘의 신문 - 2020.12.04(금)

카드뉴스

(카드뉴스) 번아웃증후군의 모든것
(카드뉴스) 부모님 건강 체크 리스트
[카드뉴스]
(카드뉴스) 재택근무 5가지 노하우
(카드뉴스) '홈케어 서비스' 들어보셨나요
(카드뉴스) '미각중독' 벗어나야 다이어트 성공한다
(카드뉴스) 심장질환 증상과 예방법
(카드뉴스) '코로나19' 이후 가볼만한 국내 여행지는?
(카드뉴스) 포스트 코로나 유망 비지니스
(카드뉴스) 코로나19에 대해

스타+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회원은 현재 구독기간 동안만 열람 가능합니다.
무료회원은 1일치 결제(800원) 후 열람 가능합니다.
일 단위 결제시 결제일자의 신문만 열람 가능합니다.
결제내역은 마이페이지-결제내역조회 에서 확인해주세요.

로그인 가입안내

팝업 닫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회원은 현재 구독기간 동안만 열람 가능합니다.
무료회원은 1일치 결제(800원) 후 열람 가능합니다.
일 단위 결제시 결제일자의 신문만 열람 가능합니다.
결제내역은 마이페이지-결제내역조회 에서 확인해주세요.

확인 1일 결제 1개월 결제

팝업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