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오늘의 내운세 공지사항 독자 게시판 자주하는 질문

서비스 이용문의

02-360-4000 (평일 9시~18시)

카카오톡 상담하기

뉴스인사이드

스타+

'도굴' 이제훈 "땅굴파며 고생…재밌는 영화 나와 기분 좋아"

글자작게 글자크게 인쇄 목록으로

배우 이제훈이 영화 '도굴'로 컴백한 소감을 밝혔다. 28일 서울 용산구 CGV아이파크몰점에서 영화 '도굴'(박정배 감독)의 언론시사회 및 기자간담회가 열렸다. '도굴'은 한국 영화에서 한 번도 본 적 없던 땅 속 기술의 세계를 열었다. 타고난 천재 도굴꾼 강동구(이제훈), 고분 벽화 도굴 전문가 존스 박사(조우진), 고미술계 엘리트 큐레이터 윤실장(신혜선), 전설의 삽질 달인 삽다리(임원희)까지 매력적인 캐릭터들이 한 곳에 모였다. 이제훈은 "시나리오가 재밌으니 캐릭터들이 살아 숨쉴지 궁금했다. 오늘 처음 보면서 유쾌했다. 많은 배우들과 호흡을 맞췄던 촬영 현장이 기억난다. 땅굴 파며 흙먼지 뒤집어 썼는데 고생스러웠지만 재밌는 영화가 나왔다는 점에서 기분이 좋다"고 소감을 밝혔다. 4명의 캐릭터가 각자의 전문 분야를 바탕으로 선보이는 각양각색의 도굴 작업과 시종일관 눈을 뗄 수 없는 팀플레이가 오락적 재미를 완성했다. ...

뉴스인사이드 최신 글

오늘의 신문 - 2020.11.27(금)

카드뉴스

(카드뉴스) 재택근무 5가지 노하우
(카드뉴스) 번아웃증후군의 모든것
[카드뉴스]
(카드뉴스) '미각중독' 벗어나야 다이어트 성공한다
(카드뉴스) 포스트 코로나 유망 비지니스
(카드뉴스) 부모님 건강 체크 리스트
(카드뉴스) 코로나19에 대해
(카드뉴스) '코로나19' 이후 가볼만한 국내 여행지는?
(카드뉴스) 심장질환 증상과 예방법
(카드뉴스) '홈케어 서비스' 들어보셨나요

스타+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회원은 현재 구독기간 동안만 열람 가능합니다.
무료회원은 1일치 결제(800원) 후 열람 가능합니다.
일 단위 결제시 결제일자의 신문만 열람 가능합니다.
결제내역은 마이페이지-결제내역조회 에서 확인해주세요.

로그인 가입안내

팝업 닫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회원은 현재 구독기간 동안만 열람 가능합니다.
무료회원은 1일치 결제(800원) 후 열람 가능합니다.
일 단위 결제시 결제일자의 신문만 열람 가능합니다.
결제내역은 마이페이지-결제내역조회 에서 확인해주세요.

확인 1일 결제 1개월 결제

팝업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