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오늘의 내운세 공지사항 독자 게시판 자주하는 질문

서비스 이용문의

02-360-4000 (평일 9시~18시)

카카오톡 상담하기

뉴스인사이드

스타+

5·18 최초로 다룬 영화 31년 만에 개봉…'황무지 5월의 고해'

글자작게 글자크게 인쇄 목록으로

1989년 상영불가 판정…부산국제영화제 커뮤니티비프 초청작 5·18 민주화운동을 배경으로 한 영화 '황무지 5월의 고해'가 국가로부터 상영 불가 판정을 받은 지 31년 만에 개봉한다. '황무지 5월의 고해'는 김태영 감독의 단편 영화 '칸트씨의 발표회'(1987)와 장편 영화 '황무지'(1988)로 구성된 연작이다. 제작사 인디컴에 따르면 국내에서 최초로 5·18 민주화운동을 영화의 배경으로 다룬 작품이다. 두 작품 가운데 '황무지'는 제작 이후 1989년 군 수사 정보기관인 보안사로부터 상영 불가 판정을 받았다. 영화를 상영하려던 광주 소극장에서 필름을 압수당한 비운의 작품이다. 올해 5·18 민주화운동 40주년을 맞아 한국영상자료원의 기념사업이 추진되면서 김 감독이 개인적으로 갖고 있던 필름이 빛을 보게 됐다. 이후 전찬일 영화평론가가 개봉추진위원장으로 나서 개봉을 추진하면서 오는 28일 극장에서 관객들을 만난다. '칸트씨의 발표회'...

뉴스인사이드 최신 글

오늘의 신문 - 2020.11.30(월)

카드뉴스

(카드뉴스) 부모님 건강 체크 리스트
(카드뉴스) 심장질환 증상과 예방법
(카드뉴스) '코로나19' 이후 가볼만한 국내 여행지는?
(카드뉴스) 코로나19에 대해
(카드뉴스) '홈케어 서비스' 들어보셨나요
(카드뉴스) 번아웃증후군의 모든것
(카드뉴스) 포스트 코로나 유망 비지니스
(카드뉴스) '미각중독' 벗어나야 다이어트 성공한다
[카드뉴스]
(카드뉴스) 재택근무 5가지 노하우

스타+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회원은 현재 구독기간 동안만 열람 가능합니다.
무료회원은 1일치 결제(800원) 후 열람 가능합니다.
일 단위 결제시 결제일자의 신문만 열람 가능합니다.
결제내역은 마이페이지-결제내역조회 에서 확인해주세요.

로그인 가입안내

팝업 닫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회원은 현재 구독기간 동안만 열람 가능합니다.
무료회원은 1일치 결제(800원) 후 열람 가능합니다.
일 단위 결제시 결제일자의 신문만 열람 가능합니다.
결제내역은 마이페이지-결제내역조회 에서 확인해주세요.

확인 1일 결제 1개월 결제

팝업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