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오늘의 내운세 공지사항 독자 게시판 자주하는 질문

서비스 이용문의

02-360-4000 (평일 9시~18시)

카카오톡 상담하기

SNS 인기기사

뉴스인사이드

스타+

'검객' 장혁 "검술 연기, 기존 맨손 액션과 달랐다"

글자작게 글자크게 인쇄 목록으로

"누군가를 지키는 역할…영화 '레옹' 생각나" "검이 주는 날카로움과 주인공 검객의 눈빛과 포즈를 표현해야 하는 점이 맨손 액션과는 달랐어요. " 영화 '검객'에서 조선 최고의 검객 태율 역을 맡아 화려한 검술 액션을 선보인 장혁(44·본명 정용준)이 기존 액션과 이번 영화 속 액션의 차이에 대해 이같이 말했다. 장혁은 17일 오전 온라인으로 열린 '검객' 기자간담회에서 "검술 액션은 맨손 액션과는 거리감이 달랐다"고 말했다. "검 길이만큼의 거리를 두고 상대와 액션 합을 맞춰야 하니까 더 어려웠어요. 검객이 가진 느낌을 표현하는 데 집중했죠. 검에 익숙하지 않으면 자연스러움도 없어지니까요. " 광해군이 폐위된 이후 조선에 대한 청나라의 수탈이 심해지던 시기, 스스로 자취를 감췄던 태율은 하나뿐인 딸이 납치되자 다시 칼을 든다. 액션과 떼려야 뗄 수 없는 배우라는 대중의 인식에 부합하듯 장혁은 태율이 살아남기 위해 ...

뉴스인사이드 최신 글

오늘의 신문 - 2020.10.24(토)

카드뉴스

(카드뉴스) '미각중독' 벗어나야 다이어트 성공한다
(카드뉴스) 코로나19에 대해
(카드뉴스) 심장질환 증상과 예방법
[카드뉴스]
(카드뉴스) '홈케어 서비스' 들어보셨나요
(카드뉴스) 재택근무 5가지 노하우
(카드뉴스) '코로나19' 이후 가볼만한 국내 여행지는?
(카드뉴스) 포스트 코로나 유망 비지니스
(카드뉴스) 부모님 건강 체크 리스트
(카드뉴스) 번아웃증후군의 모든것

스타+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회원은 현재 구독기간 동안만 열람 가능합니다.
무료회원은 1일치 결제(800원) 후 열람 가능합니다.
일 단위 결제시 결제일자의 신문만 열람 가능합니다.
결제내역은 마이페이지-결제내역조회 에서 확인해주세요.

로그인 가입안내

팝업 닫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회원은 현재 구독기간 동안만 열람 가능합니다.
무료회원은 1일치 결제(800원) 후 열람 가능합니다.
일 단위 결제시 결제일자의 신문만 열람 가능합니다.
결제내역은 마이페이지-결제내역조회 에서 확인해주세요.

확인 1일 결제 1개월 결제

팝업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