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뉴스인사이드

스타+

'강철비2' 유연석 "北 위원장 역, 당연히 곽도원이라 생각했는데…"

글자작게 글자크게 인쇄 목록으로

유연석 '강철비2'서 북 위원장 역 연기
"정말 겁 났지만 도망치지 않았다"

배우 유연석이 '강철비2'에서 북한 국무위원장 역을 맡아 새로운 변신을 시도했다. 7월2일 영화 '강철비2: 정상회담'이 온라인 제작보고회를 진행했다. 이 영화는 유연석은 평화협정을 위해 남은 물론 최초로 ‘미국 대통령’과 함께 정상회담에 참여한 북의 젊은 최고 지도자 ‘북 위원장’ 역을 연기했다. 유연석은 캐스팅에 대해 "처음엔 감독님이 제게 '북 위원장' 역을 제안주신게 맞나 싶었다. 북 위원장은 곽도원이 아닌가 생각했다"면서 "저도 정말 어렵게 하게 됐다"고 털어놨다. 그는 "스스로 한 나라의 지도자 역을 한다는게 상상이 안됐다. 감독님과 이야기 해보니 이 영화는 한반도의 정세를 실감나게 이야기를 하지만 무한한 상상의 공간에서 많은 이야기를 펼치고 있었다. 그렇다면 싱크로율을 맞추는 것보다 오히려 많은 상상을 할 수 있으면 좋겠다고 생각했다"고 말했다. 유연석은 "한반도의 정세도 잘 담아냈는데 위트있는 부분들도...

오늘의 신문 - 2021.05.15(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