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오늘의 내운세 공지사항 독자 게시판 자주하는 질문

서비스 이용문의

02-360-4000 (평일 9시~18시)

카카오톡 상담하기

SNS 인기기사

뉴스인사이드

스타+

‘클로젯’ 하정우, 선택에는 다 이유가 있다

글자작게 글자크게 인쇄 목록으로

|벽장으로 부녀 화합 이루는 ‘클로젯’서 상원 役 |데뷔 후 처음으로 10개월 쉬고 찍은 영화 |퍼펙트스톰필름만의 시그니처 고민 중 |톰 크루즈와 닮은 꼴 “지루하고 심심해” |하정우 선구는 미래에 평가하는 것이 옳아 [김영재 기자] 배우 하정우(41)와의 만남은 연례행사다. 영화 ‘추격자’를 시발점으로, ‘국가대표’ ‘황해’ ‘범죄와의 전쟁: 나쁜놈들 전성시대’ ‘베를린’ ‘더 테러 라이브’ ‘군도: 민란의 시대’ ‘허삼관’ ‘암살’ ‘터널’ ‘신과함께-죄와 벌’ ‘1987’ ‘신과함께-인과 연’ ‘PMC: 더 벙커’ ‘백두산’ 등, 그는 설에도 여름에도 겨울에도 열심히 대작을 일궜다. ‘소정우’가 그래서 탄생했다. ‘소처럼 열심히 일하는 하정우’라는 뜻이다. 3년 전 그는 ‘신과함께’에 등장하는 일곱 지옥 중 ‘나태지옥’에서만큼은 자유로울 것 같다며 본인을 부지런한 사람이라 표현했다. 궁금한 부분은 따로 있었다. 그만...

뉴스인사이드 최신 글

오늘의 신문 - 2020.09.26(토)

카드뉴스

(카드뉴스) 번아웃증후군의 모든것
(카드뉴스) 부모님 건강 체크 리스트
(카드뉴스) '미각중독' 벗어나야 다이어트 성공한다
(카드뉴스) 코로나19에 대해
(카드뉴스) 포스트 코로나 유망 비지니스
(카드뉴스) '코로나19' 이후 가볼만한 국내 여행지는?
(카드뉴스) '홈케어 서비스' 들어보셨나요
[카드뉴스]
(카드뉴스) 재택근무 5가지 노하우
(카드뉴스) 심장질환 증상과 예방법

스타+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회원은 현재 구독기간 동안만 열람 가능합니다.
무료회원은 1일치 결제(800원) 후 열람 가능합니다.
일 단위 결제시 결제일자의 신문만 열람 가능합니다.
결제내역은 마이페이지-결제내역조회 에서 확인해주세요.

로그인 가입안내

팝업 닫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회원은 현재 구독기간 동안만 열람 가능합니다.
무료회원은 1일치 결제(800원) 후 열람 가능합니다.
일 단위 결제시 결제일자의 신문만 열람 가능합니다.
결제내역은 마이페이지-결제내역조회 에서 확인해주세요.

확인 1일 결제 1개월 결제

팝업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