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뉴스인사이드

라이프스타일

원작 영화를 감성의 뮤지컬로 담다

글자작게 글자크게 인쇄 목록으로

(김수정 한경 머니 기자) 시대의 걸작으로 꼽히는 영화 의 작품성과 란한 액션, 주옥같았던 주제가를 담아 낸 뮤지컬 이 다양한 장르의 음악과 안무를 더해 완성도 높은 월드프리미어 작품으로 탄생했다. 과연 그 속살은 어떤 모습일까. 주윤발의 트렌치코트, 질근질근 씹던 성냥개비, 그리고 주제곡 ‘당년정(當年情)’과 ‘분향미래일자(奔向未來日子)’! 1980년대 후반 홍콩 느와르에 열광했던 사람들이 아니라도 알 만한 사람은 다 안다는 영화 이 뮤지컬로 부활했다. 뮤지컬 은 송자호, 송자걸, 마크라는 3명의 인물의 삶을 통해 진정한 우정, 가족애와 같은 삶의 본질적인 가치를 담아 낸 작품으로, 뮤지컬 의 두 히로인 왕용범 연출과 이성준 작곡가가 합심해 탄생시켰다. 특히, 이번 공연에서는 기존 뮤지컬에선 찾아볼 수 없는 시공간을 넘나드는 완벽한 무대를 구현해 화제다. 뮤지컬 의 혁신적 무대는 최첨단 기술을 도입한 발광다이오드(LED) 패...

오늘의 신문 - 2023.10.03(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