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오늘의 내운세 공지사항 독자 게시판 자주하는 질문

서비스 이용문의

02-360-4000 (평일 9시~18시)

뉴스인사이드

스타+

박정민 "'시동' 코믹될 줄 몰랐다…진지한 영화인 줄 "(인터뷰)

글자작게 글자크게 인쇄 목록으로

'시동' 박정민이 촬영 초반 혼란을 겪었다고 밝혔다.

배우 박정민이 12일 서울시 종로구 소격동 한 카페에서 진행된 영화 '시동' 인터뷰에서 "처음 웹툰을 보고, 이게 영화로 만들어진다고 했을 때 이게 이런 분위기가 나올지 몰랐다"고 털어놓았다.

'시동'은 학교도 싫고 공부는 더더욱 싫다던 반항아 택일(박정민)이 상필(정해인)과 빨리 돈을 벌고 싶다며 집을 나간 후 중국집 배달 일을 시작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담은 작품. 2014년 연재를 시작해 평점 9.8을 기록하며 강력한 팬덤을 형성한 웹툰을 영화화했다.

박정민은 극을 이끌어가는 택일 역을 맡았다. 택일은 지긋지긋한 엄마(염정아)와 동네를 벗어나는게 인생의 유일한 목표인 인물. 무작정 집을 나와 중국집 장풍반점에 발을 붙이게 되면서 상상도 못한 적수 거석이형(마동석)을 만나게 된다.

'동주'의 독립운동가, '그것만이 내 ...

뉴스인사이드 최신 글

오늘의 신문 - 2020.01.28(화)

카드뉴스

(카드뉴스) 유럽 베스트 6 여행지
(카드뉴스) 비즈니스 트래블러들이 손꼽는 '가성비 갑' 여행지
(카드뉴스) 정겨운 경기도 이색 골목길
(카드뉴스) 한국관광공사가 추천하는 온천 명소
(카드뉴스) 관광전문 에디터가 선정한 매력적인 실내 여행지
(카드뉴스) 도성 밖 문화유산
(카드뉴스) 서울의 문화예술 명소
(카드뉴스) 가성비 높은 해외 리조트 두곳
(카드뉴스) 서울 성지 순례길
(카드뉴스) 여행사 추천 봄 여행지

스타+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회원은 현재 구독기간 동안만 열람 가능합니다.
무료회원은 1일치 결제(800원) 후 열람 가능합니다.
일 단위 결제시 결제일자의 신문만 열람 가능합니다.
결제내역은 마이페이지-결제내역조회 에서 확인해주세요.

로그인 가입안내

팝업 닫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회원은 현재 구독기간 동안만 열람 가능합니다.
무료회원은 1일치 결제(800원) 후 열람 가능합니다.
일 단위 결제시 결제일자의 신문만 열람 가능합니다.
결제내역은 마이페이지-결제내역조회 에서 확인해주세요.

확인 1일 결제 1개월 결제

팝업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