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오늘의 내운세 공지사항 독자 게시판 자주하는 질문

서비스 이용문의

02-360-4000 (평일 9시~18시)

뉴스인사이드

정치 In

문 대통령의 마지막 말 "임기 동안 열심히 했고 아직 반이 남았다" [국민과의 대화 ⑦]

글자작게 글자크게 인쇄 목록으로

문재인 대통령은 19일 서울 상암동 MBC 미디어센터 공개홀에서 진행된 '국민이 묻는다-2019 국민과의 대화'에 출연해 "임기 절반동안 열심히 했고 남은 후반기에는 성과를 내겠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국민패널들과의 대화에서 지소미아, 남북문제, 20대 지지율 하락 문제, 부동산 문제 등 다양한 주제로 얘기를 나누면서 "패널로 참석한 300명은 하나의 작은 대한민국이었다. 질문하는 형식 취했지만 여러분들이 저에게 많은 의견들을 주신 것이라고 생각해 국정에 반영하겠다"면서 이같이 밝혔다.

문 대통령은 "임기가 절반 지났는데 그 동안 열심히 했다"면서 "그러나 평가는 전적으로 국민들에게 달려있다. 잘했다 열심히 했다 긍정적으로 평가해주신 분들이 있는 반면에 부정적으로 평가해주신 분들도 많다는 것 잘 안다"고 말했다.

이어 "일자리 경제 인사 국민통합 분야서 아쉬워하는 분들 많은 거 알고 있고 촛불민심이었던 공정 정의로움이라는 목표를 향해서도 우리가 얼마나 나아갔는가 이런 부분 대해서도 아쉽다고 생각하는 분들 있다는 거 잘 안다"고 했다.

그러면서 "임기 절반 동안 올바른 방향 설정했고고 길 닦았고 성과가 나타나고 있다"면서 "후반기에는 보다 확실히 성과 나타나고 옳은 방향으로 가고 있고 원하는 나라 만들 수 있는 희망 갖도록 하겠다"고 각오를 다졌다.

끝으로 "임기 절반 흘렀을 수도 있고 남았을 수도 있다"면서 "저는 반이나 남았다고 생각한다"고 심경을 전했다.

이미나 한경닷컴 기자 helper@hankyung.com

뉴스인사이드 최신 글

오늘의 신문 - 2019.12.12(목)

카드뉴스

(카드뉴스) 가성비 높은 해외 리조트 두곳
(카드뉴스) 서울 성지 순례길
(카드뉴스) 정겨운 경기도 이색 골목길
(카드뉴스) 여행사 추천 봄 여행지
(카드뉴스) 아이와 함께 가는 겨울방학 여행
(카드뉴스) 관광전문 에디터가 선정한 매력적인 실내 여행지
(카드뉴스) 노화 막는 슈퍼푸드
(카드뉴스) 비즈니스 트래블러들이 손꼽는 '가성비 갑' 여행지
(카드뉴스) 동남아 이색 체험 여행지
(카드뉴스) 서울 체험 관광

스타+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회원은 현재 구독기간 동안만 열람 가능합니다.
무료회원은 1일치 결제(800원) 후 열람 가능합니다.
일 단위 결제시 결제일자의 신문만 열람 가능합니다.
결제내역은 마이페이지-결제내역조회 에서 확인해주세요.

로그인 가입안내

팝업 닫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회원은 현재 구독기간 동안만 열람 가능합니다.
무료회원은 1일치 결제(800원) 후 열람 가능합니다.
일 단위 결제시 결제일자의 신문만 열람 가능합니다.
결제내역은 마이페이지-결제내역조회 에서 확인해주세요.

확인 1일 결제 1개월 결제

팝업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