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오늘의 내운세 공지사항 독자 게시판 자주하는 질문

서비스 이용문의

02-360-4000 (평일 9시~18시)

카카오톡 상담하기

SNS 인기기사

뉴스인사이드

정치 In

文대통령 "동성혼, 사회적 합의 이뤄져야 합법화 가능"

글자작게 글자크게 인쇄 목록으로

문재인 대통령은 19일 서울 상암동 MBC 사옥에서 열린 '국민이 묻는다, 2019 국민과의 대화' 행사에서 동성혼에 대한 견해를 밝혔다.

문재인 대통령은 이날 "동성혼을 합법화하기에는 우리 사회가 합의를 이루지 않고 있는 것이 엄연한 현실"이라며 "우리 사회도 보다 더 많은 논의가 필요하다. 사회적 합의가 이뤄졌을 때 비로소 합법화가 가능한 문제라 생각한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필립 터너 주한 뉴질랜드 대사가 최근 동성 배우자와 청와대를 방문한 것과 관련, "뉴질랜드는 동성혼이 합법화돼 있다. 그 나라의 법규에 따라 배우자를 인정해 비자를 발급하고 소통을 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그러나 뉴질랜드도 동성혼이 합법화될 때까지 오랜 세월 동안 사회적 갈등과 논란을 겪었다. 미국도 오랜 세월 수많은 갈등을 겪고 합의를 이룰 수 있었다"고 설명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뉴스인사이드 최신 글

오늘의 신문 - 2020.07.09(목)

카드뉴스

(카드뉴스) 재택근무 5가지 노하우
(카드뉴스) 심장질환 증상과 예방법
(카드뉴스) '코로나19' 이후 가볼만한 국내 여행지는?
(카드뉴스) 감염병 예방을 위한 개인위생법
(카드뉴스) '홈케어 서비스' 들어보셨나요
(카드뉴스) 번아웃증후군의 모든것
(카드뉴스) 부모님 건강 체크 리스트
(카드뉴스) '미각중독' 벗어나야 다이어트 성공한다
(카드뉴스) 포스트 코로나 유망 비지니스
(카드뉴스) 코로나19에 대해

스타+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회원은 현재 구독기간 동안만 열람 가능합니다.
무료회원은 1일치 결제(800원) 후 열람 가능합니다.
일 단위 결제시 결제일자의 신문만 열람 가능합니다.
결제내역은 마이페이지-결제내역조회 에서 확인해주세요.

로그인 가입안내

팝업 닫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회원은 현재 구독기간 동안만 열람 가능합니다.
무료회원은 1일치 결제(800원) 후 열람 가능합니다.
일 단위 결제시 결제일자의 신문만 열람 가능합니다.
결제내역은 마이페이지-결제내역조회 에서 확인해주세요.

확인 1일 결제 1개월 결제

팝업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