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오늘의 내운세 공지사항 독자 게시판 자주하는 질문

서비스 이용문의

02-360-4000 (평일 9시~18시)

카카오톡 상담하기

SNS 인기기사

뉴스인사이드

스타+

"성차별 이슈 키우기보다 공유하고 싶었죠"

글자작게 글자크게 인쇄 목록으로

23일 개봉 '82년생 김지영' 주연 맡은 배우 정유미

“이 영화로 인해 젠더 갈등이 커지면 너무 슬플 것 같아요. 논쟁을 만들기 위해서가 아니라 문제의식을 나누고 싶어서 만든 거니까요.”

조남주 작가의 동명 베스트셀러 소설을 원작으로 만든 영화 ‘82년생 김지영’(감독 김도영)에서 타이틀롤을 맡은 배우 정유미(사진)의 소감이다. 성차별 이슈로 벌써부터 인터넷을 뜨겁게 달구고 있는 이 작품은 오는 23일 개봉을 앞두고 예매율 상위권을 달리고 있다. 결혼과 출산 후 평범하게 살아가면서 자신도 몰랐던 아픔으로 고뇌하는 김지영 역을 맡은 정유미를 16일 서울 소격동 한 카페에서 만났다.

“이 작품을 둘러싼 젠더 이슈가 이 정도로 클 줄은 몰랐어요. 너무 엄청나니까 촬영할 때는 오히려 현실감이 없어졌어요. 이전에 이...

뉴스인사이드 최신 글

오늘의 신문 - 2020.06.06(토)

카드뉴스

(카드뉴스) 심장질환 증상과 예방법
(카드뉴스) 번아웃증후군의 모든것
(카드뉴스) '코로나19' 이후 가볼만한 국내 여행지는?
(카드뉴스) 코로나19에 대해
(카드뉴스) 부모님 건강 체크 리스트
(카드뉴스) '홈케어 서비스' 들어보셨나요
(카드뉴스) 포스트 코로나 유망 비즈니스
(카드뉴스) 감염병 예방을 위한 개인위생법
(카드뉴스) '미각중독' 벗어나야 다이어트 성공한다
(카드뉴스) 재택근무 5가지 노하우

스타+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회원은 현재 구독기간 동안만 열람 가능합니다.
무료회원은 1일치 결제(800원) 후 열람 가능합니다.
일 단위 결제시 결제일자의 신문만 열람 가능합니다.
결제내역은 마이페이지-결제내역조회 에서 확인해주세요.

로그인 가입안내

팝업 닫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회원은 현재 구독기간 동안만 열람 가능합니다.
무료회원은 1일치 결제(800원) 후 열람 가능합니다.
일 단위 결제시 결제일자의 신문만 열람 가능합니다.
결제내역은 마이페이지-결제내역조회 에서 확인해주세요.

확인 1일 결제 1개월 결제

팝업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