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오늘의 내운세 공지사항 독자 게시판 자주하는 질문

서비스 이용문의

02-360-4000 (평일 9시~18시)

뉴스인사이드

스타+

영화 리뷰+ㅣ'82년생 김지영' 원작보다 진보한 영화

글자작게 글자크게 인쇄 목록으로

시작부터 소란스러웠지만 빈수레는 아니었다. 영화 '82년생 김지영'은 담담하고 묵직하게 오늘날을 살아가고 있는 엄마, 동료, 친구의 모습을 담아내면서 관객들의 눈물샘을 자극하는데 성공했다.

'82년생 김지영'은 2년 전 발간된 조남주 작가의 동명 소설을 원작으로 했다. 남초 커뮤니티에서 "여자친구가 읽는다"고 하면 "헤어지라"는 조언을 받고, 레드벨벳 아이린, 배우 서지혜 등이 인스타그램에 올렸다는 이유만으로 악성 댓글에 시달렸던 그 책이 맞다. '82년생 김지영'의 영화화 소식이 알려지고, 정유미와 공유가 캐스팅됐다는 소식이 알려진 후 배우들에게도 악플 공격이 이어졌고, 촬영도 시작하기 전에 0점 별점 테러를 당해야 했다.

많은 비난과 우려, 기대 속에서 영화 '82년생 김지영'은 견고한 만듦새를 완성했다.

기본 설정과 메시지는 동일하다. 82년 4월 1일에 태어난 김지영...

뉴스인사이드 최신 글

오늘의 신문 - 2019.11.19(화)

카드뉴스

(카드뉴스) 정겨운 경기도 이색 골목길
(카드뉴스) 아이와 함께 가는 겨울방학 여행
(카드뉴스) 가성비 높은 해외 리조트 두곳
(카드뉴스) 동남아 이색 체험 여행지
(카드뉴스) 서울 성지 순례길
(카드뉴스) 비즈니스 트래블러들이 손꼽는 '가성비 갑' 여행지
(카드뉴스) 노화 막는 슈퍼푸드
(카드뉴스) 관광전문 에디터가 선정한 매력적인 실내 여행지
(카드뉴스) 여행사 추천 봄 여행지
(카드뉴스) 서울 체험 관광

스타+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회원은 현재 구독기간 동안만 열람 가능합니다.
무료회원은 1일치 결제(800원) 후 열람 가능합니다.
일 단위 결제시 결제일자의 신문만 열람 가능합니다.
결제내역은 마이페이지-결제내역조회 에서 확인해주세요.

로그인 가입안내

팝업 닫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회원은 현재 구독기간 동안만 열람 가능합니다.
무료회원은 1일치 결제(800원) 후 열람 가능합니다.
일 단위 결제시 결제일자의 신문만 열람 가능합니다.
결제내역은 마이페이지-결제내역조회 에서 확인해주세요.

확인 1일 결제 1개월 결제

팝업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