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뉴스인사이드

스타+

카카오M, ‘공작’ 제작사 및 ‘신세계’ 제작사 확보...“색다른 콘텐츠 선보일 것”

글자작게 글자크게 인쇄 목록으로

[연예팀] 종합 콘텐츠 기업 카카오M이 국내 대표 영화제작사를 인수하며 영화 제작 사업에 진출한다. 카카오M은 영화사월광과 사나이픽쳐스의 지분 인수를 통해, 양사의 최대 주주 지위를 확보했다고 금일(17일) 밝혔다. 카카오M은 스튜디오썸머와 영화사월광의 41%, 사나이픽쳐스의 41% 지분을 인수하는 계약을 체결함과 동시에, 사나이픽쳐스의 지분 40%를 추가로 확보했다. 이로써 카카오M은 최종적으로 영화사 월광의 41%, 사나이픽쳐스의 81% 지분을 보유하게 됐다. 영화사 월광은 ‘군도 : 민란의 시대’ ‘공작’ 등으로 작품성과 흥행성을 모두 인정받은 윤종빈 감독과 프로듀서 출신의 국수란 대표가 이끄는 제작사로, ‘검사외전’ ‘보안관’ ‘돈’ 등의 히트작을 만들어냈다. 한재덕 대표가 있는 사나이픽쳐스는 ‘신세계’ ‘무뢰한’ ‘아수라’ 등 2012년 설립 이래 개성있는 작품을 제작하며, 충무로에서 입지를 다져 온 영화제작사다. 이...

오늘의 신문 - 2021.07.27(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