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뉴스인사이드

라이프스타일

‘독특한 데이트 코스’로 뜬 드로잉 카페

글자작게 글자크게 인쇄 목록으로

(강홍민 캠퍼스 잡앤조이 기자) 커피를 마시면서 그림을 그릴 수 있는 드로잉 카페 ‘성수미술관’은 작년 10월 성동구 성수동에 1호점을 오픈했다. 중3 때부터 친구사이였던 권효민(29)·이재욱(29) 성수미술관 공동대표는 작년 7월, ‘드로잉카페’라는 아이디어로 창업을 준비했다. 기존에 없었던 참신한 아이디어라는 생각에 시작만 하면 대박 날 아이템이라 호언장담을 했지만 현실은 냉혹했다. 문을 열자마자 문전성시를 이룰 것이라는 기대와는 달리 오픈 이후 한 달 간 단 한명의 손님도 오질 않았다. ‘창업은 현실’이라는 불문율을 오롯이 경험한 두 대표는 다시 마음을 다잡았다. 시간이 지나면서 하나 둘 손님들이 방문하고, ‘이색 카페’, ‘독특한 데이트 코스’로 입소문을 타기 시작한 성수미술관은 올 3월 마포구 연남동에 2호점 오픈하고, 하반기 3호점 오픈을 계획 중이다. - 성수미술관은 어떤 곳인가 이재욱 대표 : 성수미술관은 ...

오늘의 신문 - 2021.07.28(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