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회원 로그인

오늘의 내운세 공지사항 독자 게시판 자주하는 질문

서비스 이용문의

02-360-4000 (평일 9시~18시)

뉴스인사이드

취재 뒷 얘기

2차 미·북 정상회담 D-5...'하노이 담판' 최대 목표는 미·북 워킹그룹 결성

글자작게 글자크게 인쇄 목록으로

(박동휘 정치부 기자) 지난해 6월 ‘싱가포르 선언’의 공과(功過) 논쟁은 현재 진행형이다. 동북아시아 역사의 흐름을 바꿀만한 이정표라는 환호에서부터 실속없는 ‘정치적 쇼’였다는 비아냥까지 평가의 ‘스펙트럼’이 매우 다양하다. 그럼에도 한 가지 분명한 게 있다. ‘싱가포르 선언’ 이후 2차 미·북 정상회담이 이뤄지기 까지 약 8개월의 시간이 걸렸다는 점이다. 이 시간이 중요한 이유는 ‘톱 다운’식 합의를 해놓고도 미·북이 후속 실무협상을 거의 갖지 못했다는 점에서다.

트럼프 행정부는 싱가포르에서 북한과 4개 조항(완전한 비핵화, 평화체제 보장, 미·북 관계 정상화 추진, 6·25 전쟁 전사자 유해송환)에 합의했다. 하지만 그뿐이었다. 기둥만 세웠을 뿐, 집의 꼴을 갖추기 위한 기초공사조차 시작하지 못했다. 가장 큰 원인은 싱가포르에서 양국이 후...

뉴스인사이드 최신 글

오늘의 신문 - 2019.03.26(화)

카드뉴스

(카드뉴스) 서울 성지 순례길
(카드뉴스) 한국관광공사가 추천하는 온천 명소
(카드뉴스) 정겨운 경기도 이색 골목길
(카드뉴스) 관광전문 에디터가 선정한 매력적인 실내 여행지
(카드뉴스) 유럽 베스트 6 여행지
(카드뉴스) 여행사 추천 봄 여행지
(카드뉴스) 비즈니스 트래블러들이 손꼽는 '가성비 갑' 여행지
(카드뉴스) 도성 밖 문화유산
(카드뉴스) 서울의 문화예술 명소
(카드뉴스) 가성비 높은 해외 리조트 두곳

스타+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회원은 현재 구독기간 동안만 열람 가능합니다.
무료회원은 1일치 결제(800원) 후 열람 가능합니다.
일 단위 결제시 결제일자의 신문만 열람 가능합니다.
결제내역은 마이페이지-결제내역조회 에서 확인해주세요.

로그인 가입안내

팝업 닫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회원은 현재 구독기간 동안만 열람 가능합니다.
무료회원은 1일치 결제(800원) 후 열람 가능합니다.
일 단위 결제시 결제일자의 신문만 열람 가능합니다.
결제내역은 마이페이지-결제내역조회 에서 확인해주세요.

확인 1일 결제 1개월 결제

팝업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