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회원 로그인

오늘의 내운세 공지사항 독자 게시판 자주하는 질문

서비스 이용문의

02-360-4000 (평일 9시~18시)

SNS 인기기사

뉴스인사이드

취재 뒷 얘기

40대女 금융자산 대비 부채 341%라는 뱅큐 통계…사실일까?

글자작게 글자크게 인쇄 목록으로

(정지은 금융부 기자) 금융자산 대비 부채 비율을 따져보니 40대 여성이 최대라는 통계가 나왔다고 합니다. 종합자산관리 앱(응용프로그램) ‘뱅큐’가 자사 앱을 이용하는 1683명의 1만3728개 은행 계좌를 분석한 결과라면서 보도자료로 내놓은 건데요. 이 보도자료만 보면 모든 연령대가 자산 대비 부채 보유액이 많은 것으로 나타납니다. 특히 40대 여성의 경우 1인당 금융자산 대비 부채비율이 341%로 매우 취약한 것으로 다뤄집니다.

이 통계대로면 40대 여성이 1인당 갖고 있는 부채가 자산 대비 세 배가 넘는다는 얘기인데요. 그렇다면 정말 심각한 일입니다. 국가 경제가 제대로 돌아가고 있지 않다는 얘기거든요. 이를 본 한 금융계 전문가는 “매우 이상한 통계”라며 “1인당 금융자산 대비 부채비율이 300%가 넘는다면 당장 비상대책을 세워도 모자랄 판”이라고 지적했습니다.

은행들도 하나같이 ‘이상한 통계’라고 분석합니다. 한국은행의 공식 통계를 보면 개인(소상공인 포함)의 총 금융자산이 총 금융부채를 항상 웃도는 것으로 나오기 때문입니다. 뱅큐의 통계 결과를 곧이 곧대로 받아들이면 안 될거라는 설명도 뒤따랐습니다. 도대체 이 통계는 어떻게 나온 걸가요. 뱅큐 측이 발표한 통계 결과를 좀 더 살펴볼 필요가 있을 것 같습니다.

뱅큐 측은 연령대별 1인당 금융자산 대비 부채비율을 20대 남자 118%(자산 942만원·부채 1115만원), 20대 여자 154%(자산 586만원·부채 905만원), 30대 남자 216%(자산 1897만원·부채 4094만원), 30대 여자 206%(자산 1409만원·부채 2903만원), 40대 남자 214%(자산 2284만원·부채 4897만원), 40대 여자 341%(자산 1219만원·부채 4160만원) 등으로 제시했습니다.

이 통계의 기반이 되는 금융자산과 부채비율은 어떤 근거로 집계된 걸까요? 뱅큐 측은 “금융자산의 범위는 자사 앱 이용자 중 공인인증서를 통해 은행 자산을 등록한 데이터를 기반으로 입출금 은행계좌와 예·적금, 펀드, P2P(개인 간 거래)투자 자산이 포함된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여기에 증권이나 실물 자산은 포함되지 않았습니다. 부채 역시 앱 이용자의 입출금 은행계좌에서 빠져나가는 대출 내역을 기반으로 삼았습니다. 바로 이 부분이 문제입니다.

일부 앱 이용자의 은행계좌 분석만으로 자산규모나 부채 규모를 파악, 분석하는 것은 ‘장님 코끼리 다리 만지기 격’일 수밖에 없습니다. 이런 문제점은 한국은행 통계와 비교하면 더욱 명확히 드러납니다. 한국은행에 따르면 가계 및 비영리단체의 금융부채 대비 금융자산 비율(지난해 말 기준)은 218%입니다. 이때 한국은행은 가계 및 비영리단체의 금융자산이나 부채 잔액을 총 인구로 나눠 1인당 규모를 계산하면 실태를 왜곡할 수 있다는 이유로 통계를 내지 않고 있습니다. 총 규모로 전반적인 수준을 가늠해보는 정도가 적절하다는 설명입니다. 지난해 총 금융자산은 3667조6000억원, 금융부채는 1687조3000억원입니다.

실제로는 금융부채보다는 자산이 두 배 가량 더 많은 상황입니다. 뱅큐 측의 분석처럼 부채가 자산의 몇 배씩 되는 상황은 아니라는 겁니다. 그럼에도 일부 통계만을 근거로 앞세워 한국 경제의 전반을 분석한 듯 ‘빚 없이 못사는 한국인’이라는 식의 제목을 달아 분석 자료를 내놓는 것은 무책임한 게 아닐까요. 뱅큐 측이 이용자 분석을 통해 시사점을 이끌어내보려는 의욕이 너무 앞선 나머지 현실을 제대로 보지 못한 것 같습니다. 금융계 일각에선 “도리어 뱅큐에 대한 신뢰도만 떨어졌다”고도 말합니다. (끝) / jeong@hankyung.com

뉴스인사이드 최신 글

오늘의 신문 - 2018.12.14(금)

카드뉴스

(카드뉴스) 겨울에 가기 좋은 음식 테마 박물관
(카드뉴스) 이색책방으로 가는 여행
(카드뉴스) '가성비' 좋은 호텔 레스토랑 & 바
(카드뉴스) 가을동화 만드는 가을축제
(카드뉴스) 서울의 힐링명소, 도심 속 숲
(카드뉴스) 日 겨울여행지 4選
(카드뉴스) 가을에 걷기 좋은 길 4선
(카드뉴스) 라오스의 450년 수도 비엔티안
(카드뉴스) 11~12월 연차쓰는 겨울휴가지
(카드뉴스) 얼리버드 여행 꿀팁

스타+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회원은 현재 구독기간 동안만 열람 가능합니다.
무료회원은 1일치 결제(800원) 후 열람 가능합니다.
일 단위 결제시 결제일자의 신문만 열람 가능합니다.
결제내역은 마이페이지-결제내역조회 에서 확인해주세요.

로그인 가입안내

팝업 닫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회원은 현재 구독기간 동안만 열람 가능합니다.
무료회원은 1일치 결제(800원) 후 열람 가능합니다.
일 단위 결제시 결제일자의 신문만 열람 가능합니다.
결제내역은 마이페이지-결제내역조회 에서 확인해주세요.

확인 1일 결제 1개월 결제

팝업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