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회원 로그인

오늘의 내운세 공지사항 독자 게시판 자주하는 질문

서비스 이용문의

02-360-4000 (평일 9시~18시)

SNS 인기기사

뉴스인사이드

취재 뒷 얘기

'회사 쪼개기'에 몸값 뛰는 효성

글자작게 글자크게 인쇄 목록으로

(김익환 증권부 기자) 효성 주가가 부진한 실적 탓에 최근 반년 사이 지지부진한 모습입니다. 하지만 이 회사가 추진하는 지주사 전환 시점인 오는 6월에 다가갈수록 뚜렷한 반등 계기를 맞을 것이라는 관측이 나옵니다. 베트남 타이어코드(타이어 내구성을 높이는 섬유 재질의 보강재) 공장이 이달 증설을 마무리하는 것도 회사 주가에 긍정적으로 작용할 전망입니다.

효성 주가(9일 종가 12만3500원)는 최근 6개월 새 20.6% 하락했습니다. 효성이 지난해 부진한 실적을 낸 것이 주가의 발목을 잡았습니다. 이 회사의 지난해 영업이익은 2016년보다 24.16% 줄어든 7708억원을 기록했습니다. 주력제품인 스판덱스(신축성이 뛰어난 고부가 섬유)와 타이어코드 원재료 가격이 지난해 갑자기 뛰자 생산 이윤이 감소한 결과입니다.

효성은 지난 1월3일 인적 분할로 지주사(효성)와 △효성티앤씨(섬유·무역) 부문 △효성중공업(중공업·건설) △효...

뉴스인사이드 최신 글

오늘의 신문 - 2018.12.15(토)

카드뉴스

(카드뉴스) 라오스의 450년 수도 비엔티안
(카드뉴스) 日 겨울여행지 4選
(카드뉴스) 겨울에 가기 좋은 음식 테마 박물관
(카드뉴스) 가을동화 만드는 가을축제
(카드뉴스) '가성비' 좋은 호텔 레스토랑 & 바
(카드뉴스) 서울의 힐링명소, 도심 속 숲
(카드뉴스) 얼리버드 여행 꿀팁
(카드뉴스) 11~12월 연차쓰는 겨울휴가지
(카드뉴스) 가을에 걷기 좋은 길 4선
(카드뉴스) 이색책방으로 가는 여행

스타+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회원은 현재 구독기간 동안만 열람 가능합니다.
무료회원은 1일치 결제(800원) 후 열람 가능합니다.
일 단위 결제시 결제일자의 신문만 열람 가능합니다.
결제내역은 마이페이지-결제내역조회 에서 확인해주세요.

로그인 가입안내

팝업 닫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회원은 현재 구독기간 동안만 열람 가능합니다.
무료회원은 1일치 결제(800원) 후 열람 가능합니다.
일 단위 결제시 결제일자의 신문만 열람 가능합니다.
결제내역은 마이페이지-결제내역조회 에서 확인해주세요.

확인 1일 결제 1개월 결제

팝업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