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오늘의 내운세 공지사항 독자 게시판 자주하는 질문

서비스 이용문의

02-360-4000 (평일 9시~18시)

카카오톡 상담하기

뉴스인사이드

JOB가이드

'동네문화'를 감안한 중고거래 채널

글자작게 글자크게 인쇄 목록으로

(강홍민 한경 잡앤조이 기자/박서영 대학생 기자) 800만 유저를 확보하며 중고거래 앱의 신흥강자로 떠오른 당근마켓. 그 인기 비결은 무엇일까. ‘동네 주민 간의 신뢰’를 바탕으로 운영되고 있는 당근마켓의 독특한 운영방침 들을 알아봤다.

당근마켓은 이용자 간의 ‘매너’ 유지를 위해 다양한 장치를 마련했다. 동네 인증 기능이 그 중 하나이다. 사용자가 앱을 이용하기 위해서는 동네 인증을 해야 하는데 동네의 범위는 거주지 기준 반경 2~6km으로 제한된다. 동네 이웃 간의 매너있는 거래가 곧 신뢰있는 거래로 이어질 것으로 예측했기 때문이다.

또한 이용자의 매너온도를 바탕으로 신뢰있는 거래를 유도한다. 매너온도는 당근마켓 내의 다양한 활동을 종합하여 만든 지표이다. 온도는 36.5도에서 시작해서 99도까지 올라갈 수 있다. 온도가 높을수록 신뢰가 강한 이용자이다. 매너온도는 거래 횟수나 긍정적인 평가가 많을 때 올라가기도 하지만, 당근 마켓 운영정책을 위반하여 경고를 받을 때 낮아지기도 한다, 특히, 이용자들...

뉴스인사이드 최신 글

오늘의 신문 - 2020.11.28(토)

카드뉴스

(카드뉴스) 부모님 건강 체크 리스트
(카드뉴스) '홈케어 서비스' 들어보셨나요
(카드뉴스) 번아웃증후군의 모든것
(카드뉴스) 재택근무 5가지 노하우
(카드뉴스) 포스트 코로나 유망 비지니스
[카드뉴스]
(카드뉴스) 심장질환 증상과 예방법
(카드뉴스) 코로나19에 대해
(카드뉴스) '미각중독' 벗어나야 다이어트 성공한다
(카드뉴스) '코로나19' 이후 가볼만한 국내 여행지는?

스타+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회원은 현재 구독기간 동안만 열람 가능합니다.
무료회원은 1일치 결제(800원) 후 열람 가능합니다.
일 단위 결제시 결제일자의 신문만 열람 가능합니다.
결제내역은 마이페이지-결제내역조회 에서 확인해주세요.

로그인 가입안내

팝업 닫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회원은 현재 구독기간 동안만 열람 가능합니다.
무료회원은 1일치 결제(800원) 후 열람 가능합니다.
일 단위 결제시 결제일자의 신문만 열람 가능합니다.
결제내역은 마이페이지-결제내역조회 에서 확인해주세요.

확인 1일 결제 1개월 결제

팝업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