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오늘의 내운세 공지사항 독자 게시판 자주하는 질문

서비스 이용문의

02-360-4000 (평일 9시~18시)

뉴스인사이드

29초 영화

"당신은 진정한 영웅"…29초 영상으로 꽃핀 순국선열의 애국정신

글자작게 글자크게 인쇄 목록으로

현충원 29초영화제 시상식
국립서울현충원·한경 공동 주최

안성민·변경석 '현충원은 대한민국의…' 군인부 대상
일반부 이호형·배성훈, 청소년부 박지수 감독이 대상
214편 출품…우수작 18편에 총상금 2000만원

한 군인이 타오르는 모닥불을 바라보며 쪽지를 꺼낸다. 찢어진 쪽지에 연필로 시 한 편을 적어 내려간다. “나의 무덤엔 묘비가 쓸데없다/ 고향에 묻히어 한 줌 흙 되면 그뿐/ 이름 없는 꽃이나 한 그루 심어다오/ 나는 썩어 거름이 되리니/ 고향의 봄에 한 송이 더 많은 꽃이 피리라.’ 군인이 적은 쪽지는 어느새 현충원에 새겨진 비명(碑銘)이 된다. 1964년 서거한 독립운동가 노성원의 묘비다. “이름 없는 꽃은 있어도, 이름 없는 이는 없습니다. 그들의 이름을 찾아주세요.” 내레이션과 함께 ‘현충원은 대한민국의 자랑스런 이름표입니다’라는 자막이 깔린다.

한 편의 시가 주는 여운과 뛰어난 영상미가 돋보이는 이호형, 배성훈 감독의 ‘현충원은 대한민국의 이름표입니다’가 국립서울현충원 29초영화제에서 영예의 일반부 대상을 차지했다. 20일 국립서울현충원 현충관에서 열린 시상식에서다. 국립서울현충원과 한국경제신문사가 공동 주최한 이번 영화제의 주제는 ‘현충원은 대한민국의 OOO이다&rsquo...

뉴스인사이드 최신 글

오늘의 신문 - 2019.10.21(월)

카드뉴스

(카드뉴스) 관광전문 에디터가 선정한 매력적인 실내 여행지
(카드뉴스) 비즈니스 트래블러들이 손꼽는 '가성비 갑' 여행지
(카드뉴스) 여행사 추천 봄 여행지
(카드뉴스) 도성 밖 문화유산
(카드뉴스) 서울의 문화예술 명소
(카드뉴스) 유럽 베스트 6 여행지
(카드뉴스) 정겨운 경기도 이색 골목길
(카드뉴스) 서울 성지 순례길
(카드뉴스) 가성비 높은 해외 리조트 두곳
(카드뉴스) 한국관광공사가 추천하는 온천 명소

스타+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회원은 현재 구독기간 동안만 열람 가능합니다.
무료회원은 1일치 결제(800원) 후 열람 가능합니다.
일 단위 결제시 결제일자의 신문만 열람 가능합니다.
결제내역은 마이페이지-결제내역조회 에서 확인해주세요.

로그인 가입안내

팝업 닫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회원은 현재 구독기간 동안만 열람 가능합니다.
무료회원은 1일치 결제(800원) 후 열람 가능합니다.
일 단위 결제시 결제일자의 신문만 열람 가능합니다.
결제내역은 마이페이지-결제내역조회 에서 확인해주세요.

확인 1일 결제 1개월 결제

팝업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