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콘텐츠바로가기

회원 로그인

오늘의 내운세 공지사항 독자 게시판 자주하는 질문

서비스 이용문의

02-360-4000 (평일 9시~18시)

SNS 인기기사

뉴스인사이드

29초 영화

공감과 따뜻한 격려…40만명 '커피의 선물' 즐기다

대한민국 최대 커피문화축제인 ‘2018 청춘 커피페스티벌’이 21일 막을 내렸다. 한국경제신문사와 서울 송파구가 공동 주최한 이번 커피페스티벌에는 약 40만 명이 다녀간 것으로 집계됐다. 첫해인 작년 행사보다 방문객이 2배 이상 늘었다. 1020세대뿐만 아니라 아기를 데리고 나온 젊은 부부, 중장년층까지 방문객이 다양해졌다.

이번 행사는 88개 커피 관련 업체에서 500여 명의 관계자가 참여해 시음 행사를 펼치고 다양한 이벤트를 벌였다. 첫째날인 지난 20일에는 ‘제3회 29초 커피영화제’ 시상식이 함께 열려 화려한 가을밤을 장식했다. 강연자로 나선 멘토들은 청춘들에게 ‘꿈’을 이야기했고, 가수들은 밝은 노래로 ‘희망’을 선물했다.

커피업계 주요 인사들도 한자리에 모였다. 김용철 엠즈씨드(폴바셋) 대표와 최홍수 이디야커피 부사장, 김제룡 스타벅스 개발사업본부 담당, 홍성대 월간커피 대표 등이 행사장을 찾았다. 황각규 롯데지주 부회장과 박현철 롯데물산 대표, 박성수 송파구청장도 축제를 함께했다. 김용철 대표는 “커피를 통해 청년들이 꿈을 펼칠 수 있도록 적극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29초 커피영화제 시상식에서 최홍수 부사장은 “커피라는 소재가 이렇게 다양하고 재미있게 해석될 수 있다는 것이 매우 놀랍다”고 말했다.

김보라/민지혜/안효주 기자 destinybr@hankyung.com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회원은 현재 구독기간 동안만 열람 가능합니다.
무료회원은 1일치 결제(800원) 후 열람 가능합니다.
일 단위 결제시 결제일자의 신문만 열람 가능합니다.
결제내역은 마이페이지-결제내역조회 에서 확인해주세요.

로그인 가입안내

팝업 닫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회원은 현재 구독기간 동안만 열람 가능합니다.
무료회원은 1일치 결제(800원) 후 열람 가능합니다.
일 단위 결제시 결제일자의 신문만 열람 가능합니다.
결제내역은 마이페이지-결제내역조회 에서 확인해주세요.

확인 1일 결제 1개월 결제

팝업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