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구독자 여러분, 안녕하세요. 이번 주 Case Study에는 마케팅 교수 두 분의 코멘트를 추가했습니다. 더 많은 인사이트를 얻는데 도움이 되시길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2021.01.18
Case Study  
화제의 기업이 어떤 상황에서, 어떤 도전을 통해 성과를 만들어냈는지를 분석합니다. 당신이 고민중인 상황에 유용한 인사이트를 제공합니다. 다른 업종에서 흔하고 당연한 '화이트스완'이 당신 업종에선 예상 밖의 불가능한 '블랙스완'일 수 있습니다. 마케팅에서 블랙스완의 다른 이름은 '기회'입니다.

한샘은 '리하우스' 브랜드로 알려진 리모델링 사업 덕분에 가구업계 1위가 됐다. 2019년부터 '리모델링 마케팅'을 공격적으로 벌이고 있다. 특히 '리모델링 호구 탈출 프로젝트'는 신뢰할 수 있는 사업자를 원하는 소비자의 핵심 니즈를 겨냥해 성공했다.
> 자세히 보기
| 서기열 기자 
이 뉴스레터를 친구에게 추천하세요!
한국의 마케터
신발 30만 켤레 판 마케팅

박상호 이랜드월드 뉴발란스 마케팅부 부서장은 코로나19를 뚫고 뉴발란스 '530' 신발을 30만 켤레 판매하는 마케팅을 이끌었다. 그는 지난해 뉴발란스가 기록한 역대 최고 실적의 배경으로 '브랜드 포지셔닝'을 꼽았다. 
> 자세히 보기
| 장경영 선임기자
트렌드 읽기
수제 맥주, 메이저리그?
수제 맥주가 편의점의 안방마님이 됐다. 이제 편의점을 넘어 한국 맥주 시장의 메인 무대(메이저리그)를 넘보고 있다. 권진주 제주맥주 마케팅실장은 수제 맥주가 독창성, 진정성, 화제성을 갖춰야 메이저리그에서 메가 히트 브랜드가 될 수 있다고 지적한다.
> 자세히 보기
| 권진주 제주맥주 마케팅실장
뉴스 속 마케팅
CES와 '오프라인의 가치'
최근 막을 내린 'CES 2021'에서 베스트바이 CEO가 기조연설을 통해 '오프라인의 가치'를 강조했다. '쇼루밍, 역쇼루밍, 모루밍'을 연상시켰다. 온라인과 모바일이 대세지만, 오프라인의 가치를 간과해선 안 된다.
> 자세히 보기
| 장경영 선임기자
세상을 바꾸는 마케팅
편견을 깨는 마케팅 전략
북한 엘리트 출신 개그맨 전철우, 콩고에서 온 연예인 조나단 등은 부정적 후광효과를 개선시킨 사례다. 부정적 후광효과는 사회적 편견과 연결된다. 마케팅 전략은 사회적 편견을 개선하는데 기여할 수 있다. 
> 자세히 보기
| 천성용 단국대 교수

Advanced Insight for CMO
한경 CMO Insight
COPYRIGHT ⓒ 한국경제신문 ALL RIGHT RESERVED.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회원은 현재 구독기간 동안만 열람 가능합니다.
무료회원은 1일치 결제(800원) 후 열람 가능합니다.
일 단위 결제시 결제일자의 신문만 열람 가능합니다.
결제내역은 마이페이지-결제내역조회 에서 확인해주세요.

로그인 가입안내

팝업 닫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회원은 현재 구독기간 동안만 열람 가능합니다.
무료회원은 1일치 결제(800원) 후 열람 가능합니다.
일 단위 결제시 결제일자의 신문만 열람 가능합니다.
결제내역은 마이페이지-결제내역조회 에서 확인해주세요.

확인 1일 결제 1개월 결제

팝업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