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오늘의 내운세 공지사항 독자 게시판 자주하는 질문

서비스 이용문의

02-360-4000 (평일 9시~18시)

카카오톡 상담하기

SNS 인기기사

뉴스인사이드

취재 뒷 얘기

'코로나 칼 바람'에서 신용도 지켜낸 기업들 살펴보니

글자작게 글자크게 인쇄 목록으로

(김은정 마켓인사이트부 기자) 연일 기업들의 신용 강등 소식이 들려옵니다. 지난해부터 글로벌 경기가 주춤하더니 올 들어선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까지 겹쳐 기업들의 실적과 재무상태가 곤두박질치고 있거든요. 국내 신용평가사들이 정기 평가 기간을 맞아 이달 들어 전반적으로 기업들의 신용도를 점검하다 보니 불가피하게 신용등급이나 등급전망이 하향 조정되는 사례가 많아진 겁니다.

그런데 이런 '신용 칼 바람' 속에서도 굳건하게 신용도를 지키는 기업들이 있습니다. 요즘 같은 '코로나 시국'엔 신용등급이나 등급전망을 유지하는 것만으로도 시장의 주목을 받게 되는데요. 이런 기업들을 살펴보면 공통점이 있습니다. 바로 위기 상황을 버텨낼 든든한 유동성입니다. 쉽게 말해 차입...

뉴스인사이드 최신 글

오늘의 신문 - 2020.08.08(토)

카드뉴스

(카드뉴스) 재택근무 5가지 노하우
(카드뉴스) 감염병 예방을 위한 개인위생법
(카드뉴스) 심장질환 증상과 예방법
(카드뉴스) 포스트 코로나 유망 비지니스
(카드뉴스) '미각중독' 벗어나야 다이어트 성공한다
(카드뉴스) 부모님 건강 체크 리스트
(카드뉴스) '코로나19' 이후 가볼만한 국내 여행지는?
(카드뉴스) 번아웃증후군의 모든것
(카드뉴스) 코로나19에 대해
(카드뉴스) '홈케어 서비스' 들어보셨나요

스타+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회원은 현재 구독기간 동안만 열람 가능합니다.
무료회원은 1일치 결제(800원) 후 열람 가능합니다.
일 단위 결제시 결제일자의 신문만 열람 가능합니다.
결제내역은 마이페이지-결제내역조회 에서 확인해주세요.

로그인 가입안내

팝업 닫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회원은 현재 구독기간 동안만 열람 가능합니다.
무료회원은 1일치 결제(800원) 후 열람 가능합니다.
일 단위 결제시 결제일자의 신문만 열람 가능합니다.
결제내역은 마이페이지-결제내역조회 에서 확인해주세요.

확인 1일 결제 1개월 결제

팝업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