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뉴스인사이드

7년만에 찾아오는 뮤지컬 대작

글자작게 글자크게 인쇄 목록으로

(김수정 한경 머니 기자) 전 세계 39개국 188개 도시 1억4000만 명을 매혹시킨 대작, 뮤지컬 월드투어가 부산에 이어 마침내 서울에 상륙한다. 더 이상 말이 필요 없는 감동의 무대를 경험하고 싶은 자, 이 공연을 놓치지 말길. 얼마나 더 많은 수식이 필요할까. 뮤지컬 은 1986년 런던, 1988년 뉴욕에서 초연된 이래 2016년 10월, 2018년 1월 30주년을 맞이하며 영국 웨스트엔드와 미국 브로드웨이에서 동시에 30년 넘게 연속 공연된 유일한 작품이다. 2012년에는 브로드웨이 최장기 공연으로 기네스북에 정식 등재되기도 했다. 뮤지컬 은 19세기 파리 오페라 하우스를 배경으로 흉측한 얼굴을 마스크로 가린 채 오페라 하우스 지하에 숨어 사는 천재음악가 유령과 프리마돈나 크리스틴, 그리고 크리스틴을 사랑하는 귀족 청년 라울의 러브 스토리를 담은 작품이다. 웅장한 무대와 ‘오페라의 유령(The Phantom of the Opera)’, ‘밤의 노래(The Music of...

오늘의 신문 - 2021.05.15(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