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오늘의 내운세 공지사항 독자 게시판 자주하는 질문

서비스 이용문의

02-360-4000 (평일 9시~18시)

카카오톡 상담하기

SNS 인기기사

뉴스인사이드

취재 뒷 얘기

한국당 강경투쟁에 ‘총선 우려’ 깊어지는 ‘주화파’ 의원

글자작게 글자크게 인쇄 목록으로

(성상훈 정치부 기자) “이번 필리버스터(합법적 의사진행 방해) 시도는 단식의 나비효과다.”

자유한국당의 당 핵심 관계자인 A씨의 평가다. 한국당이 ‘필리버스터’라는 카드를 꺼내면서 강경투쟁 보다는 협상을 주장해온 일명 ‘주화파’ 의원들의 걱정도 늘고있다. 이들은 ‘필리버스터’라는 전략이 내년 총선에서 오히려 부정적 결과를 가져올 수도 있다는 점을 우려 하고 있다.

당초 정치권은 여야의 본격적 ‘충돌’ 시점을 선거법 개정안과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 법안이 부의되는 12월 3일 이후로 봤다. 하지만 한국당의 ‘선공’으로 국회는 곧바로 전시상황으로 넘어갔다. A씨는 “황 대표가 8일간의 단식 끝에 쓰려져 병원으로까지 ...

뉴스인사이드 최신 글

오늘의 신문 - 2020.07.13(월)

카드뉴스

(카드뉴스) 심장질환 증상과 예방법
(카드뉴스) 부모님 건강 체크 리스트
(카드뉴스) 재택근무 5가지 노하우
(카드뉴스) 포스트 코로나 유망 비지니스
(카드뉴스) '홈케어 서비스' 들어보셨나요
(카드뉴스) 코로나19에 대해
(카드뉴스) 번아웃증후군의 모든것
(카드뉴스) '코로나19' 이후 가볼만한 국내 여행지는?
(카드뉴스) '미각중독' 벗어나야 다이어트 성공한다
(카드뉴스) 감염병 예방을 위한 개인위생법

스타+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회원은 현재 구독기간 동안만 열람 가능합니다.
무료회원은 1일치 결제(800원) 후 열람 가능합니다.
일 단위 결제시 결제일자의 신문만 열람 가능합니다.
결제내역은 마이페이지-결제내역조회 에서 확인해주세요.

로그인 가입안내

팝업 닫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회원은 현재 구독기간 동안만 열람 가능합니다.
무료회원은 1일치 결제(800원) 후 열람 가능합니다.
일 단위 결제시 결제일자의 신문만 열람 가능합니다.
결제내역은 마이페이지-결제내역조회 에서 확인해주세요.

확인 1일 결제 1개월 결제

팝업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