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오늘의 내운세 공지사항 독자 게시판 자주하는 질문

서비스 이용문의

02-360-4000 (평일 9시~18시)

뉴스인사이드

취재 뒷 얘기

법무부 장관 유력설...추미애 의원은 마음의 준비가 됐다?

글자작게 글자크게 인쇄 목록으로

(김우섭 정치부 기자)내달 중순이 유력한 개각 명단에 누가 이름을 올릴지 관심이 쏠리고 있다. 특히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을 이어 검찰 개혁을 완성시킬 후보로 추미애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유력하게 떠오르고 있다.

민주당 의원들 사이에선 처음 법무부 장관설이 나왔을 당시 “당 대표를 지낸 사람이 장관으로 가는 건 ‘격’이 맞지 않다”는 반응이 나왔다. 대통령과 함께 국정을 논의하고, 당·정 등에선 장관들을 이끄는 위치에 있는 당 대표가 장관에 간 전례가 드물다는 것이다. 최근 추 의원은 침묵을 지키고 있다. 보통 침묵은 긍정의 뜻으로 받아들여지기도 한다. 지난 26일 국회 외교통일위원회 전체회의 직후 회의장을 빠져나가는 추 의원에게 기자들이 거취 관련 질문을 던졌지만 묵묵부답이었다.

측근 의원들은 추 의원의 입각 가능성을 상당히 높게 보고 있다. 측근 의원들의 말을 종합하면 추 의원은 최근 법무...

뉴스인사이드 최신 글

오늘의 신문 - 2019.12.12(목)

카드뉴스

(카드뉴스) 서울의 문화예술 명소
(카드뉴스) 비즈니스 트래블러들이 손꼽는 '가성비 갑' 여행지
(카드뉴스) 서울 체험 관광
(카드뉴스) 노화 막는 슈퍼푸드
(카드뉴스) 가성비 높은 해외 리조트 두곳
(카드뉴스) 관광전문 에디터가 선정한 매력적인 실내 여행지
(카드뉴스) 동남아 이색 체험 여행지
(카드뉴스) 서울 성지 순례길
(카드뉴스) 여행사 추천 봄 여행지
(카드뉴스) 정겨운 경기도 이색 골목길

스타+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회원은 현재 구독기간 동안만 열람 가능합니다.
무료회원은 1일치 결제(800원) 후 열람 가능합니다.
일 단위 결제시 결제일자의 신문만 열람 가능합니다.
결제내역은 마이페이지-결제내역조회 에서 확인해주세요.

로그인 가입안내

팝업 닫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회원은 현재 구독기간 동안만 열람 가능합니다.
무료회원은 1일치 결제(800원) 후 열람 가능합니다.
일 단위 결제시 결제일자의 신문만 열람 가능합니다.
결제내역은 마이페이지-결제내역조회 에서 확인해주세요.

확인 1일 결제 1개월 결제

팝업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