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오늘의 내운세 공지사항 독자 게시판 자주하는 질문

서비스 이용문의

02-360-4000 (평일 9시~18시)

뉴스인사이드

취재 뒷 얘기

늘어나는 30대 이상 신입사원

글자작게 글자크게 인쇄 목록으로

(김혜선 캠퍼스 잡앤조이 인턴기자) 기업 10곳 중 7곳은 올해 30대 이상 신입사원을 채용한 경험이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사람인이 기업 인사담당자 327명을 대상으로 ‘대졸 신입 채용 시 연령’에 대해 조사한 결과, 72.2%가 지원자의 연령대가 ‘높아지는 추세’라고 답했다. 또한, ‘변동 없다(20.8%)’, ‘낮아지는 추세(7.0%)’라는 의견도 있었다.

인사담당자들은 신입사원 연령대가 높아지는 이유로 ‘다양한 스펙 쌓느라 시간이 많이 걸려서(50.8%, 복수응답)’를 1위로 꼽았다. 이어 ‘취업난이 지속돼서(36.4%)’, ‘지원자의 눈높이가 높아서(35.6%)’, ‘휴학, 졸업유예가 보편화돼서(34.3%)’, ‘양질의 일자리가 많지 않아서(25.4%)’, ‘고학력자가 늘어나서(24.2%)’ 순이었다.

또한, 기업들을 대상으로 ‘전체 지원자 대비...

뉴스인사이드 최신 글

오늘의 신문 - 2019.11.19(화)

카드뉴스

(카드뉴스) 정겨운 경기도 이색 골목길
(카드뉴스) 비즈니스 트래블러들이 손꼽는 '가성비 갑' 여행지
(카드뉴스) 동남아 이색 체험 여행지
(카드뉴스) 서울 성지 순례길
(카드뉴스) 가성비 높은 해외 리조트 두곳
(카드뉴스) 노화 막는 슈퍼푸드
(카드뉴스) 아이와 함께 가는 겨울방학 여행
(카드뉴스) 서울 체험 관광
(카드뉴스) 관광전문 에디터가 선정한 매력적인 실내 여행지
(카드뉴스) 여행사 추천 봄 여행지

스타+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회원은 현재 구독기간 동안만 열람 가능합니다.
무료회원은 1일치 결제(800원) 후 열람 가능합니다.
일 단위 결제시 결제일자의 신문만 열람 가능합니다.
결제내역은 마이페이지-결제내역조회 에서 확인해주세요.

로그인 가입안내

팝업 닫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회원은 현재 구독기간 동안만 열람 가능합니다.
무료회원은 1일치 결제(800원) 후 열람 가능합니다.
일 단위 결제시 결제일자의 신문만 열람 가능합니다.
결제내역은 마이페이지-결제내역조회 에서 확인해주세요.

확인 1일 결제 1개월 결제

팝업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