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오늘의 내운세 공지사항 독자 게시판 자주하는 질문

서비스 이용문의

02-360-4000 (평일 9시~18시)

뉴스인사이드

취재 뒷 얘기

건강한 수면을 위한 생활습관

글자작게 글자크게 인쇄 목록으로

(한경 머니) 불면증은 밤에 잠을 자고 싶지만 잠이 오지 않는 현상을 말한다. 이 질환은 성인 3명 중 1명꼴로 경험하고 10명 중 1명은 만성불면증에 시달릴 정도로 흔하다. 하지만 하루 이틀 불면증에 시달린다고 해서 병원을 찾는 경우는 드물다. 일시적인 불면증은 3개월 정도 시간이 흐르면 자연스럽게 치유되기 때문이다. 하지만 3개월 이후에도 불면증이 지속된다면 치료를 해야 한다.

우리가 잠을 자는 동안 몸에서는 많은 일들이 일어난다. 먼저 뇌는 우리가 깨어 있는 동안에 수집한 많은 양의 정보를 정리한다. 따라서 밤을 새서 공부하는 것보다 적당한 수면을 취해주는 게 오히려 기억력에 도움이 된다. 또 뇌세포가 활동을 시작해 뇌에 쌓여 있는 노폐물을 처리하고 두뇌의 호르몬, 효소, 단백질 등이 균형을 이루도록 조정한다.

뇌 건강을 위해 수면은 필수적인 것이다. 불면증은 증상에 따라 잠들기까지 시간이 걸리는 ‘입면장애&rsquo...

뉴스인사이드 최신 글

오늘의 신문 - 2019.10.16(수)

카드뉴스

(카드뉴스) 관광전문 에디터가 선정한 매력적인 실내 여행지
(카드뉴스) 유럽 베스트 6 여행지
(카드뉴스) 서울 성지 순례길
(카드뉴스) 서울의 문화예술 명소
(카드뉴스) 정겨운 경기도 이색 골목길
(카드뉴스) 한국관광공사가 추천하는 온천 명소
(카드뉴스) 도성 밖 문화유산
(카드뉴스) 여행사 추천 봄 여행지
(카드뉴스) 비즈니스 트래블러들이 손꼽는 '가성비 갑' 여행지
(카드뉴스) 가성비 높은 해외 리조트 두곳

스타+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회원은 현재 구독기간 동안만 열람 가능합니다.
무료회원은 1일치 결제(800원) 후 열람 가능합니다.
일 단위 결제시 결제일자의 신문만 열람 가능합니다.
결제내역은 마이페이지-결제내역조회 에서 확인해주세요.

로그인 가입안내

팝업 닫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회원은 현재 구독기간 동안만 열람 가능합니다.
무료회원은 1일치 결제(800원) 후 열람 가능합니다.
일 단위 결제시 결제일자의 신문만 열람 가능합니다.
결제내역은 마이페이지-결제내역조회 에서 확인해주세요.

확인 1일 결제 1개월 결제

팝업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