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뉴스인사이드

JOB가이드

학부모가 말하는 특성화고 장단점

글자작게 글자크게 인쇄 목록으로

(정유진 하이틴잡앤조이1618 기자) “직업군인이 목표인 아이, 묻지도 따지지도 않고 군 특성화고에 입학 시켰죠” 성동공업고 1학년에 재학 중인 전찬성 군의 어머니 천주민 씨는 아이가 진로를 일찍 정한 탓에 특성화고 입학을 주저하지 않았다. 천 씨는 “아이가 중학교 때 직업군인이 된다는 뚜렷한 목표를 가지고 있었기 때문에 군 특성화고인 성동공고에 입학하게 됐다”며 “3년의 교육 커리큘럼이 믿을 만하고 아이가 학교에 대해 상당히 만족하고 있어서 고민 없이 지원하게 됐다”고 말했다. 이어 그는 “성동공고는 실습 환경이 좋고 동문 후원이 많으며 학생들을 위해 학비 등 모든 지원을 아끼지 않는 학교”라고 덧붙였다. - 자신을 소개해 주세요. 학부모 : 슬하에 두 아들을 두고 있으며 인천 면세점에서 근무하고 있는 천주민입니다. 아이 성동공업고 1학년에 재학 중인 전찬성입니다. - 특성화고 입학 계기를 설명해 주세요. 학부모...

오늘의 신문 - 2021.07.27(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