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뉴스인사이드

JOB가이드

"참치캔만 만든게 아니었어" 자산 21조원에 45개 계열사 거느린 동원그룹

글자작게 글자크게 인쇄 목록으로

(공태윤 산업부 기자) “동원하면 뭐가 떠오르나요?” “참치캔요!” 지난 1일 서울 서강대학교에서 열린 동원그룹 하반기 채용설명회에 온 최상우 동원산업 경영지원실장(상무)의 질문에 학생들은 이같이 대답했습니다. 최 실장은 잠시 생각을 하더니 이렇게 말했습니다. “동원은 참치캔 뿐아니라, 포장지사업, 물류사업 등 다양한 사업을 합니다. ‘처음처럼’이란 소주병도 우리가 만들고요, 카스 맥주병도 우리가 생산합니다. 덴마크우유도 동원의 브랜드입니다.” 동원그룹은 회사의 규모에 비해 잘 알려지지 않은게 사실입니다. 실제로 동원그룹은 2005년이후 공격적인 인수·합병(M&A)를 통해 국내외 14개 기업을 계열사로 만들었습니다. 미국 최대 참치가공사 스타키스트(Starkist Co.), 아프리카 최대 참치가공사 스카사(SCASA) 인수가 대표적입니다. 동원의 사업영역은 크게 △해양물류(동원산업, 동부익스프레스,BIDC,동원로엑스) △식문화(동원...

오늘의 신문 - 2021.07.27(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