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회원 로그인

오늘의 내운세 공지사항 독자 게시판 자주하는 질문

서비스 이용문의

02-360-4000 (평일 9시~18시)

뉴스인사이드

라이프스타일

벌써 냉감소재 티셔츠가 나왔습니다

글자작게 글자크게 인쇄 목록으로

(민지혜 생활경제부 기자) 갑자기 낮기온이 올라가면서 반팔을 입은 사람을 쉽게 볼 수 있는 요즘입니다. 점심시간엔 외투를 입고 나왔다가도 벗은 채로 손에 들고 가는 사람이 많아졌죠. 갑작스러운 더위에 패션업체들도 분주해졌습니다. 한여름에 입을 만한 기능성 냉감소재 의류를 앞당겨 출시하고 있습니다.

아웃도어와 골프웨어가 대표적입니다. 야외 활동을 즐기는 사람들에겐 기능성 의류가 중요하기 때문이죠. 아웃도어 브랜드 K2가 24일 출시한 냉감 기능성 옷 ‘오싹 쿨티셔츠’가 대표적입니다. 얇고 가볍고 시원하게 만든 이 옷은 체온이 올라가면서 생기는 열을 흡수하는 냉감 물질(PCM 프린트)을 적용했다고 합니다. 땀이 나도 등판에 이중으로 들어간 냉감 소재 덕분에 시원함을 느낄 수 있다는 게 회사측의 설명입니다. 바람이 잘 통하도록 앞면은 메시 소재를 썼습니다. 일반 반팔 티셔츠보다 무게를 20% 가볍게 제작한 것도 더운 계절을 겨냥했기 때문입니다.


땡볕에 즉각 노출되는 골프용 의류는 냉감 소재에 더 민감할 수밖에 없습니다. 골프웨어 브랜드 힐크릭이 신제품으로 내놓은 ‘모션 쿨링 이너’는 한여름까지 입기 좋은 긴팔 냉감 티셔츠라고 합니다. 햇빛으로부터 피부를 보호해주면서 닿는 감촉을 시원하게 제작했습니다. ‘펀칭 민소매 티셔츠’는 빠르게 땀을 마르게 해주는 기능을 갖췄고 자외선 차단율을 97.5%까지 높였습니다.

까스텔바작도 냉감 기능성 골프웨어 ‘매직쿨’ 라인을 출시했습니다. 미국 항공우주국이 개발한 최첨단 기법(트라이자)을 적용한 의류라고 합니다. 이 기법은 체온을 이상적인 상태로 유지시켜주는 역할을 한다고 합니다. 땀을 빠르게 흡수하고 배출하는 ‘매직쿨 쿨링 티셔츠’, 햇빛으로부터 상체를 보호해줄 수 있는 ‘매직쿨 경량 바람막이 점퍼’ 등이 대표 제품입니다.

와이드앵글이 출시한 ‘W.아이스 긴팔 냉감 티셔츠’도 자외선 차단 효과를 높인 기능성 의류로, 3월부터 판매가 늘었다고 합니다. 4월인데도 여름용 신제품을 속속 내놓는 걸 보면 “봄 가을 상품은 이제 안 팔린다”는 패션업계 관계자들의 얘기가 맞는 것 같습니다. 올해 여름은 예년보다 더 더울 것으로 예고되면서 패션업체들의 ‘기능성 소재 경쟁’도 더 치열해질 것으로 보입니다. (끝) / spop@hankyung.com

뉴스인사이드 최신 글

오늘의 신문 - 2019.05.20(월)

카드뉴스

(카드뉴스) 서울 성지 순례길
(카드뉴스) 도성 밖 문화유산
(카드뉴스) 비즈니스 트래블러들이 손꼽는 '가성비 갑' 여행지
(카드뉴스) 관광전문 에디터가 선정한 매력적인 실내 여행지
(카드뉴스) 여행사 추천 봄 여행지
(카드뉴스) 한국관광공사가 추천하는 온천 명소
(카드뉴스) 가성비 높은 해외 리조트 두곳
(카드뉴스) 정겨운 경기도 이색 골목길
(카드뉴스) 서울의 문화예술 명소
(카드뉴스) 유럽 베스트 6 여행지

스타+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회원은 현재 구독기간 동안만 열람 가능합니다.
무료회원은 1일치 결제(800원) 후 열람 가능합니다.
일 단위 결제시 결제일자의 신문만 열람 가능합니다.
결제내역은 마이페이지-결제내역조회 에서 확인해주세요.

로그인 가입안내

팝업 닫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회원은 현재 구독기간 동안만 열람 가능합니다.
무료회원은 1일치 결제(800원) 후 열람 가능합니다.
일 단위 결제시 결제일자의 신문만 열람 가능합니다.
결제내역은 마이페이지-결제내역조회 에서 확인해주세요.

확인 1일 결제 1개월 결제

팝업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