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오늘의 내운세 공지사항 독자 게시판 자주하는 질문

서비스 이용문의

02-360-4000 (평일 9시~18시)

뉴스인사이드

취재 뒷 얘기

제3 인터넷은행 진출설에 애끓이는 교보생명

글자작게 글자크게 인쇄 목록으로

인터넷은행은 실무 차원에서 검토
이사회에서 어떤 결정 내릴지 현재로선 알 수 없어

(서정환 금융부 기자) “인터넷은행 아무것도 결정된 것 없는데…”

교보생명이 제3 인터넷전문은행 인가 신청을 앞두고 애를 끓이고 있습니다. 금융당국의 설명회를 앞두고 실무검토만 한 것인데 인터넷은행 진출이 기정사실로 받아들여지고 있어서라고 합니다. 네이버 등이 발을 뺀 가운데 교보생명이 돋보여서 더 곤란한다고 교보생명 관계자들은 토로합니다.

업계에서는 교보생명이 지분 30%를 출자하고 키움증권, SBI저축은행 등과 컨소시엄을 구성해 인가를 신청할 것이란 얘기가 돌고 있습니다. 조대규 교보생명 전략담당 상무는 “실무자 선에서 검토하고는 있지만 참여가 결정된 것은 아니다”라며 “실무선 검토조차 기정사실로 받아들여지고 있어 답답하다”고 했습니다.

교보생명이 시장 반응에 촉각을 곤두세우고 있는 건 시장에서 “교보는 번번히 발을 뺀다”는 오해를 받을 수 있다는 우려...

뉴스인사이드 최신 글

오늘의 신문 - 2019.10.18(금)

카드뉴스

(카드뉴스) 관광전문 에디터가 선정한 매력적인 실내 여행지
(카드뉴스) 가성비 높은 해외 리조트 두곳
(카드뉴스) 정겨운 경기도 이색 골목길
(카드뉴스) 서울 성지 순례길
(카드뉴스) 도성 밖 문화유산
(카드뉴스) 한국관광공사가 추천하는 온천 명소
(카드뉴스) 서울의 문화예술 명소
(카드뉴스) 여행사 추천 봄 여행지
(카드뉴스) 비즈니스 트래블러들이 손꼽는 '가성비 갑' 여행지
(카드뉴스) 유럽 베스트 6 여행지

스타+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회원은 현재 구독기간 동안만 열람 가능합니다.
무료회원은 1일치 결제(800원) 후 열람 가능합니다.
일 단위 결제시 결제일자의 신문만 열람 가능합니다.
결제내역은 마이페이지-결제내역조회 에서 확인해주세요.

로그인 가입안내

팝업 닫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회원은 현재 구독기간 동안만 열람 가능합니다.
무료회원은 1일치 결제(800원) 후 열람 가능합니다.
일 단위 결제시 결제일자의 신문만 열람 가능합니다.
결제내역은 마이페이지-결제내역조회 에서 확인해주세요.

확인 1일 결제 1개월 결제

팝업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