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회원 로그인

오늘의 내운세 공지사항 독자 게시판 자주하는 질문

서비스 이용문의

02-360-4000 (평일 9시~18시)

SNS 인기기사

뉴스인사이드

취재 뒷 얘기

(박동휘의 한반도는 지금) 악화일로 한일관계, 준비 안된 '결기'는 도박이다

글자작게 글자크게 인쇄 목록으로

(박동휘 정치부 기자) 한일 관계의 근간은 1965년에 체결된 한일협정이다. 양국 간 국교가 정상화된 조약으로 ‘포괄적 경제 배상’이 핵심이다. 미국의 중재로 성사된 당시 협정은 수많은 반발에도 불구하고, 전후 재건을 위해 과거를 묻어두자는 위정자의 한 마디에 빛을 보게 됐다. 2차 세계대전 이후 한일외교사의 시작을 1965년으로 보는 이유다.

올해로 20주년을 맞은 ‘김대중-오부치 공동선언’은 한일관계에 새로운 이정표로 기억될만한 사건이다. 1998년 10월 김대중 당시 대통령과 오부치 게이조(小淵惠三) 당시 일본 총리가 채택한 공동선언은 양국의 미래지향적 관계를 중시하면서도 오부치 총리가 사죄하는 내용을 중요하게 담았다. 지난 9월 말엔 도쿄에서 한일의원연맹 소속 의원들이 참석한 가운데 ‘새로운 한일 파트너십 전망’이란 주제로 학술 심포지엄이 열리기도 했다.

한일협정 이후 53년을 유지해 ...

뉴스인사이드 최신 글

오늘의 신문 - 2018.12.13(목)

카드뉴스

(카드뉴스) 가을동화 만드는 가을축제
(카드뉴스) 가을 제주
(카드뉴스) 日 겨울여행지 4選
(카드뉴스) 11~12월 연차쓰는 겨울휴가지
(카드뉴스) 가을에 걷기 좋은 길 4선
(카드뉴스) 겨울에 가기 좋은 음식 테마 박물관
(카드뉴스) 이색책방으로 가는 여행
(카드뉴스) 서울의 힐링명소, 도심 속 숲
(카드뉴스) 라오스의 450년 수도 비엔티안
(카드뉴스) 얼리버드 여행 꿀팁

스타+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회원은 현재 구독기간 동안만 열람 가능합니다.
무료회원은 1일치 결제(800원) 후 열람 가능합니다.
일 단위 결제시 결제일자의 신문만 열람 가능합니다.
결제내역은 마이페이지-결제내역조회 에서 확인해주세요.

로그인 가입안내

팝업 닫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회원은 현재 구독기간 동안만 열람 가능합니다.
무료회원은 1일치 결제(800원) 후 열람 가능합니다.
일 단위 결제시 결제일자의 신문만 열람 가능합니다.
결제내역은 마이페이지-결제내역조회 에서 확인해주세요.

확인 1일 결제 1개월 결제

팝업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