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뉴스인사이드

4050 ‘눈물의 구직’… 알바 사이트에 중년층이 몰린다

글자작게 글자크게 인쇄 목록으로

닐슨코리안클릭 분석
정규직·아르바이트 포털 모두 40~50대 이용자 유입 늘어

(임현우 IT과학부 기자) 청년층이 주로 찾던 인터넷 구인·구직 사이트에 40~50대 이용자의 유입이 계속 늘고 있다는 분석이 나왔다. 정규직 중심의 채용 사이트는 물론 아르바이트(알바) 정보 사이트에도 중년층이 몰리고 있다는 것이다. 26일 닐슨코리안클릭이 최근 5년 간 구인·구직 서비스의 이용자 연령 구성비를 분석한 자료에 따르면, 20~30대 비중은 2013년 57%에서 올들어 50%로 주춤해진 반면 40~50대 비중은 같은 기간 34%에서 40%로 높아졌다. 워크넷, 사람인, 인크루트, 잡코리아 등 이른바 ‘정규직 포털’을 중심으로 50대의 유입 증가세가 두드러졌다. 정부와 기업에서 제공하는 중장년 대상의 맞춤형 취업 서비스 등을 이용하려는 수요가 늘었기 때문이란 분석이다. 50대 이용자의 비중은 알바몬, 알바천국 등 일명 ‘알바 포털’에서도 높아지고 있다. 닐슨코리안클릭 측은 “조기 퇴직이나 구조조정 여파로 실직한 중년층의 재취업 관심...

오늘의 신문 - 2021.04.15(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