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회원 로그인

오늘의 내운세 공지사항 독자 게시판 자주하는 질문

서비스 이용문의

02-360-4000 (평일 9시~18시)

SNS 인기기사

뉴스인사이드

취재 뒷 얘기

“적당히 좀 틀어!”… 같은 광고 4.6회 보면 오히려 ‘역효과’

글자작게 글자크게 인쇄 목록으로

(임현우 IT과학부 기자)“초특가 야놀자! 초특가 야놀자! 초특가 야야야야야야야야 야놀자!”(숙박예약 앱 ‘야놀자’) “인스타에서 핫해지고 싶니? 재미없는 영상은 이제 그만.”(동영상 앱 ‘틱톡’)

최근 인터넷에서 ‘뜨거운’ 반응을 불러온 동영상 광고들이다. 독특한 노래와 춤 때문에 “중독성 있다”는 호평이 많았지만 “유튜브를 틀기만 하면 나와 짜증난다”는 비판도 적지 않았다. 업체들이 거액을 쏟아부은 이 광고, 득과 실은 어느 정도였을까.

국내 이용자들은 똑같은 디지털 광고에 3.5회 이상 노출되면 피로감을 느끼기 시작하고, 4.6회를 넘어서면 거부감을 갖게 된다는 조사 결과가 나왔다. 메조미디어가 최근 만 13~59세 남녀 1000명을 조사해 펴낸 보고서에 따르면, 온라인 상에서 동일한 디지털 광고가 몇 회 이상 노출되면 ‘많이 본 것 같다’...

뉴스인사이드 최신 글

오늘의 신문 - 2018.11.22(목)

카드뉴스

(카드뉴스) 호텔만의 시그니처 향
(카드뉴스) 얼리버드 여행 꿀팁
(카드뉴스) 중국서 맛난 음식 먹는 비결
(카드뉴스) '낭만의 절정' 노르웨이지안 크루즈
(카드뉴스) 가을동화 만드는 가을축제
(카드뉴스) 가을 제주
(카드뉴스) 가을에 걷기 좋은 길 4선
(카드뉴스) 11~12월 연차쓰는 겨울휴가지
(카드뉴스) 서울의 힐링명소, 도심 속 숲
(카드뉴스) 라오스의 450년 수도 비엔티안

스타+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회원은 현재 구독기간 동안만 열람 가능합니다.
무료회원은 1일치 결제(800원) 후 열람 가능합니다.
일 단위 결제시 결제일자의 신문만 열람 가능합니다.
결제내역은 마이페이지-결제내역조회 에서 확인해주세요.

로그인 가입안내

팝업 닫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회원은 현재 구독기간 동안만 열람 가능합니다.
무료회원은 1일치 결제(800원) 후 열람 가능합니다.
일 단위 결제시 결제일자의 신문만 열람 가능합니다.
결제내역은 마이페이지-결제내역조회 에서 확인해주세요.

확인 1일 결제 1개월 결제

팝업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