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회원 로그인

오늘의 내운세 공지사항 독자 게시판 자주하는 질문

서비스 이용문의

02-360-4000 (평일 9시~18시)

SNS 인기기사

뉴스인사이드

여행

로비 들어서자마자 '솔솔'… 그 호텔에 가면 특별한 香이 난다

글자작게 글자크게 인쇄 목록으로

호텔의 향기

특급호텔 '향기 마케팅'

해비치 호텔앤드리조트 조향사와 협업
제주서 영감…'배스 어메니티' 출시

JW메리어트 서울, 특별제작 어메니티
허브 추출물로 세정·진정·보습 효과 ↑

글래드 호텔도 코스메틱브랜드와 협업
친환경 성분으로 민감한 피부도 OK

포시즌스 서울, 전통한옥서 영감
한국만의 고유 향기 살려 로비 장식

더플라자, 'P컬렉션' 디퓨저 판매
유칼립투스 향 베이스…투숙객 인기

후각은 인간의 진화 과정에서 가장 오래 기억되도록 설계됐다. 뇌가 감지하는 향기는 소리나 언어에 희석되지 않고 그 자체로 즉각적인 반응을 나타낸다. 특급호텔들은 이를 이용해 ‘향기 마케팅’에 나서고 있다. 한번 투숙한 호텔방을 오래도록 기억에 남게 한다는 전략이다. 각 호텔만의 시그니처 향을 개발해 어메니티에 담거나 향초 등을 제작해 판매하고 있다.

◆해비치, 이탈리아 장인과 香 개발

해비치 호텔앤드리조트는 이탈리아의 퍼퓸 마스터와 협업해 해비치만의 시그니처 향을 담은 ‘해비치 배스 어메니티’를 출시했다. 이번 어메니티 제작에 참여한 조향사 실레노 켈로니는 이탈리아 피렌체의 5대 퍼퓸 브랜드 ‘아쿠아플로’의 마스터 퍼퓨머를 거친 인물이다. 지난해 제주에 직접 방문해 곶자왈 숲과 바다, 현무암, 감귤 등을 보고 영감을 받아 해비치만의 향을 개발했다. 해비치 배스 어메니티에 쓰인 향...

뉴스인사이드 최신 글

오늘의 신문 - 2018.10.19(금)

카드뉴스

(카드뉴스) 먼저 닿는 가을 단풍길
(카드뉴스) 2018 은행권 잡콘서트
(카드뉴스) 호텔만의 시그니처 향
(카드뉴스) ‘탐’하고 싶은 제주의 여행지
(카드뉴스) 수확이 있는 여행
(카드뉴스) 자연이 내준 '힐링 놀이터'
(카드뉴스) '낭만의 절정' 노르웨이지안 크루즈
(카드뉴스) 동남아 '한 달 살기' 여행명소 4곳
(카드뉴스) 경유 항공권으로 두 나라 다니는 스톱오버(stopover) 여행
(카드뉴스) 중국서 맛난 음식 먹는 비결

스타+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회원은 현재 구독기간 동안만 열람 가능합니다.
무료회원은 1일치 결제(800원) 후 열람 가능합니다.
일 단위 결제시 결제일자의 신문만 열람 가능합니다.
결제내역은 마이페이지-결제내역조회 에서 확인해주세요.

로그인 가입안내

팝업 닫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회원은 현재 구독기간 동안만 열람 가능합니다.
무료회원은 1일치 결제(800원) 후 열람 가능합니다.
일 단위 결제시 결제일자의 신문만 열람 가능합니다.
결제내역은 마이페이지-결제내역조회 에서 확인해주세요.

확인 1일 결제 1개월 결제

팝업 닫기